열반

Nirvana
의 번역
열반
영어불이 켜져 있다. '발화';[1] 부활을 야기하는[2][3]의 불이 꺼진다.
산스크리트어निर्वाण
(IAST: nirvaaa)
팔리니바나
버마어နိဗ္ဗာန်
(MLCTS: neɪbààà)
중국인涅槃
(: 니에판)
인도네시아어니와나
일본인입니다涅槃
(로마지 네한)
크메르어និព្វាន
(UNGGN: nĭpvéan)
한국인입니다열반
(RR: 열반)
နဳဗာန်
([니판])
몽골어Нирваан дүр
(118vaan dür)
ၼိၵ်ႈပၢၼ်ႇ
([nik3paan2])
신할라නිර්වාණ
(니바나)
티베트어མྱ་ངན་ལས་འདས་པ།
(mya ngan las 'das pa)
타갈로그어니르바나
태국어นิพพาน
(RTGS: 니판)
베트남의니트반
불교 용어집
의 번역
열반
영어자유, 해방
산스크리트어निर्वाण
(IAST: nirvaaa)
벵골어নির্বাণ
(오바노)
구자라티નિર્વાણ
(vaaa)
힌디어निर्वाण
(vaaa)
자바어ꦤꦶꦂꦮꦤ
(와나)
칸나다ನಿರ್ವಾಣ
(vaaa)
말레이람നിർവാണം
(남남)
네팔어निर्वाण
(vaaa)
오디아ନିର୍ବାଣ
(오크바아나)
펀자비ਨਿਰਬਾਣ
(baaa)
타밀어வீடுபேறு
(비쥬페루)
텔루구నిర్వాణం
(140va남)
힌두교 용어집

인도 종교(불교, 힌두교, 자이나교 그리고 시크교입니다)에서soteriological 방출되면 duḥkh로부터 해방된의 궁극적인 상태를 나타내는 Nirvāṇa(/nɪərˈvɑːnə/ neer-VAH-nə, /-ˈvænə/-VAN-ə,/nɜːr-/ nur-,[4]산스크리트어:निर्वाणnirvāṇa[nɪɽʋaːɳɐ], 팔리:nibbāna;프라크리트 말:ṇivvāṇa:글자 그대로,"몽롱해 진", 석유 lamp[1]에)는 개념이다.고사사라.[3][web 1][5]

인도 종교에서 열반은 목사[note 1]묵티와 동의어이다.모든 인도 종교는 그것을 애착과 세속적인 고통으로부터의 해방과 [7][8]존재의 순환인 삼사라의 종말뿐만 아니라 완벽한 고요, 자유, 최고의 행복의 상태라고 주장한다.하지만, 비불교와 불교 전통에서는 이러한 해방을 다르게 [9]묘사한다.힌두 철학에서, 그것은 힌두교 [10][11][12]전통에 따라 아트만정체성과 브라만의 결합 또는 실현이다.자이나교에서 열반은 또한 카르믹한 속박과 [13]삼사라로부터의 영혼의 해방을 나타내는 소테리학적 목표이다.불교적인 맥락에서 열반은 비자기와 공허의 실현을 의미하며, 부활의 과정을 [9][14][15]지속시키는 을 잠재움으로써 부활의 끝을 나타낸다.이를 위해서는 라가(욕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망

어원학

영혼과 브라만의 개념을 가진 영적 해방 사상은 브리다라냐카 우파니샤드 [16]4.4.6절과 같은 베다 문헌과 우파니샤드에 나타난다.

콜린스에 따르면, "불어서 소멸된" 해방 상태의 소테리학적 의미에서의 열반이라는 용어는 베다에서도 우파니샤드에서도 나타나지 않는다; "불교도들이 그것을 [17]열반이라고 부른 최초의 것으로 보인다."콜린스는 아트만과 브라만이 베다 문헌과 우파니샤드에서 불의 이미지로 묘사되었기 때문에 이는 [18]초기 불교에서 의도적으로 단어를 사용한 것일 수 있다고 주장한다.콜린스는 니르바냐라는 단어는 과거 분사바나의 "blowed" 형태로 어근인 "blow"에서 유래했으며, "blow"는 "out"을 뜻하는 전동사 nis가 앞에 붙었다고 말한다.따라서 이 단어의 원래 의미는 "발화, 소멸"이다. (산디는 소리를 바꿉니다: varnav는 nis를 nir로 만들고, nirrnis+varna [19]> nirvaaa역굴절을 일으킵니다.)그러나 열반의 불교적 의미에는 다른 해석도 있다.

L. S. 커즌스는 일반적으로 열반은 불교 규율의 목표라고 말했다.평온하고 맑은 정신상태를 방해하는 방해적인 정신요소의 최종 제거와 그로 [20]인한 정신수면으로부터의 각성상태.

개요

니르바사는 힌두교,[21] 자이나교[22],[23] 시크교 [24][25]인도모든 주요 종교에서 볼 수 있는 용어이다.그것은 각각의 영적 수행이나 사다나[note 2]거쳐 목샤, 삼사라로부터의 해방 또는 고통 상태에서 해방되는 심오한 마음의 평화를 말한다.

Sa sasara로부터의 해방은 인도 문화에서 궁극적인 목표이자 소테리학적 가치로 발전했고, 열반, 목샤, 묵티, 카이발랴와 같은 다른 용어로 불렸다.이 기본 계획은 힌두교, 자이나교, 불교의 기초가 되고 있는데, "최종 목표는 불교의 영원한 상태, 즉 불자들이 처음 불렀던 것처럼 열반"[29]이다.비록 이 용어가 많은 고대 인도 전통 문헌에 나타나지만, 그 개념은 가장 일반적으로 [web 1]불교와 연관되어 있다.일부 작가들은 불교에서 확립된 이후 이 개념이 다른 인도 종교에 의해 채택되었다고 믿지만, 예를 들어 마하바라타[21]힌두교 본문인 바가바드 기타의 사용과 같은 다른 의미와 묘사를 가지고 있다.

목샤의 개념은 베다 문화와 연결되어 있으며, 베다 문화에서 암탐, "불멸성",[30][31] 그리고 시대를 초월한, "태어나지 않은" 또는 "시간 전환 세계의 정지점"의 개념을 전달하였다.그것은 또한 "불변하지만 끊임없이 이어지는 시간의 바퀴"[note 3]의 기초가 되는 그것의 불변의 구조였다.사후 삶에 대한 희망은 아버지나 조상의 세계, 신이나 [30][note 4]천국의 세계로 가는 개념에서 출발했다.

최초의 베다어 문헌은 삶의 개념을 통합하고, 이어서 누적된 [32]덕목이나 악덕에 기초한 천국과 지옥의 사후세계가 뒤따른다.하지만, 고대 베다 리시스는 사람들이 똑같이 도덕적이거나 부도덕한 삶을 살지 않기 때문에 사후세계에 대한 이 생각에 단순하다고 이의를 제기했다.일반적으로 도덕적인 삶 사이에서는 더 도덕적인 삶도 있다.악에도 정도가 있고 영원한 천국이나 영원한 지옥은 불균형하다.베다 사상가들은 자신의 공적에 비례해 천국이나 지옥의 내세를 소개했고, 이것이 고갈되면 다시 [33][34][35]태어나게 된다.불경에도 [36]'무공(無公)'에 이어 다시 태어난다는 사상이 나온다.이 생각은 마하바라타[37] 6장 31절과 바가바드 [38][39][note 5]기타의 9.21절과 같은 많은 고대와 중세 문헌, 삶과 죽음, 부활과 재배치의 끝없는 순환에 나타난다.Sa,sara, 사후 삶, 그리고 부활에 영향을 미치는 것은 [42]업보에 의존한다고 보여진다.

불교

크메르 전통 벽화는 캄보디아 프놈펜의 왓 보툼 왓테이 리체베라람에 있는 달마 집정관 열반에 들어가는 고타마 부처의 모습을 그리고 있다.

열반은 말 그대로 "불어서 꺼짐" 또는 "담금질"[43]을 의미합니다.그것은 불교에서 소생학적 목표를 설명하는 가장 오래된 용어이자 가장 많이 사용되는 용어이다: 부활의 순환에서 해방된다.[44]열반은 [44]불교의 사대부교리 중 덕가의 제3진리의 일부이다.노블 에잇폴드 [45]패스의 목표입니다.

부처는 불교 전통에서 깨달음을 [46]얻을 때와 세상을 떠날 때 두 가지 종류의 열반을 실현했다고 믿어진다.첫 번째는 소파디시사-니르바나(나머지 있는 열반), 두 번째 반나 또는 아누파디시사-니르바나(나머지 없는 열반 또는 최종 열반)[46]라고 불린다.

불교 전통에서 열반은 재탕과 그에 따른 [47]고통을 야기하는 을 끄는 것으로 묘사된다.불교 경전에서는 이 세 개의 [2]불이나 세 개의 독을 라가(욕심, 관능), 드베샤(반대, 증오), 아비디야(무시,[48][49] 망상)로 규정하고 있다.

열반의 상태는 또한 불교에서 고통과 [44]행동의 결과인 모든 고통의 중단, 모든 행동의 중단, 재교육과 고통의 중단으로 묘사된다.자유는 아나타(anata, non-self, no-self, no-self)[50][51]와 같은 것으로 묘사된다.불교에서 해방은 만물과 만물이 [51][52]자아가 없는 것으로 이해될 때 이루어진다.열반은 또한 어떤 것에 본질이나 근본적 본성이 없고 모든 것이 [53][54]공허한 선야타(sunyata)를 달성하는 것과 같다고 묘사된다.

이윽고 불교의 교의의 발전과 함께, 조건 없는 상태,[55] 연료 부족으로 꺼지는 불, [19]생후 함께 엮는 것(바나) 포기, [56]욕망 제거 등 다른 해석이 나왔다.그러나 불교 문헌은 예로부터 열반은 욕망의 파괴 이상의 것으로 불교 길의 "[57]지식의 대상"이라고 주장해 왔다.

힌두교

베다와 초기 우파니샤드와 같은 힌두교의 가장 오래된 문서에는 열반이라는 [21]소테리학적 용어가 언급되어 있지 않다.이 용어는 바가바드[21] 기타와 열반 우파니샤드와 같은 문헌에서 발견되는데, 아마도 후기 부처 시대에 [58]작곡되었을 것이다.열반의 개념은 불교와 힌두교 [59]문학에서 다르게 묘사된다.힌두교는 모든 생명체에 존재한다고[60][61][62] 주장하는 영혼, 자아인 아트만의 개념을 가지고 있는 반면, 불교는 어떤 [63][64]존재에도 아트만은 없다고 단언합니다.불교에서 열반은 공허에 대한 "정지된 마음, 욕망, 그리고 행동"이라고 진 파울러는 말한다. 반면 불교 이후 힌두교 문헌에서 열반은 또한 "정지된 마음"이며 "무동하지 않은 마음"이며 "공허하지 않은 마음"이며, 오히려 진정한 자아에 대한 지식과 브라만과의 [59]통합의 수용이다.

목사

힌두교에서 고대 소테리학적 개념은 자기지식을 통한 출생과 죽음의 순환에서 해방되고 아트만(영혼, 자아)과 형이상학적 브라만의 영원한 연결로 묘사되는 목샤이다.Moksha는 자유, 놓아, 해방,[65][66] 해방을 뜻하는 muc*(산스크리트어: 山스크리트어: 山스크리트어: 山스크리트어: 山스크리트어: 山스크리트어: ु::::मु:;::मु: ( (:मc mok mok mok mok mok mok mok mok mok mok mok mok mok mok mok mok mok mok mok mok mok mokIn the Vedas and early Upanishads, the word mucyate (Sanskrit: मुच्यते)[65] appears, which means to be set free or release - such as of a horse from its harness.

힌두교 내의 전통은 목샤로 가는 여러 가지 길이 있다고 말한다: 지식의 길인 jnana-marga; 헌신적인 길인 bhakti-marga; 그리고 행동의 [67]길인 카르마-marga.

바가바드 기타의 브라흐마니르바나

브라흐마니르바나라는 용어는 바가바드 [68]기타의 2.72절과 5.24-26절에 나온다.해방 또는 해방 상태, 브라만과의 [7]결합입니다.Easwaran에 따르면, 그것은 행복한 에골리스의 [69]경험이다.

재너, 존슨, 그리고 다른 학자들에 따르면, 기타의 열반은 힌두교도들에 [21]의해 채택된 불교 용어이다.자에너는 그것이 바가바드 기타에서 처음으로 힌두교 문헌에 사용되었고, 2.71-72절에 나오는 "자신의 욕망과 자아를 억누르기"라는 생각 [21]또한 불교라고 말한다.존슨에 따르면, 열반이라는 용어는 불교 열반 국가를 [21]브라만이라고 불리는 불교 전 베다 전통과 연결시킴으로써 불교 신자들을 혼란스럽게 하기 위해 불교에서 차용되었다.

마하트마 간디에 따르면, 열반에 대한 힌두교와 불교적 이해는 불자들의 열반은 순야타, 공허함이지만, 기타의 열반은 평화를 의미하기 때문에 그것이 브라흐만과의 [70]일체감이라고 묘사되는 것이다.그러나 1926년, 간디는 사바르마티 아슈람에서 지타에 대한 일련의 담론을 발표하면서 부처가 말하는 니아와 지타의 열반 사이에는 차이가 없다고 설명했습니다.그들은 같은 주를 언급했다.그는 금식 중에 부처가 기절하고 한 여자가 그의 입술에 우유 몇 방울을 묻혔을 때..."우유가 그의 식욕을 돋웠나요?아니요, 반대로 그는 곧 신을 깨달았습니다.부처의 열반은 '외관상 불심'일 뿐 '무심'은 아니었다.그것은 '사심'이다[clarification needed].16 그는 일찍이 편지에서 '불교의 열반과 불교의 구분을 두지 않는다'고 썼는데, 이는 개인의 완전한 멸망을 '완벽한 기쁨과 평화의 절대적 조건'이라고 믿었기 때문이다.

자이나교

마하비라 너바나의 칼파수트라 폴리오.초승달 모양의 Siddhashila에 주목하십시오. 이곳은 열반 이후 모든 Siddhashila가 살고 있는 곳입니다.

목사열반이라는 용어는 자인 문헌에서 [71][72]자주 서로 바꿔 쓰이고 있다.

리샤바나타는 100만년 전에 살았던 것으로 알려진 티르찬카라로, 열반에 도달한 최초의 인물이다.

우타라디아나 수트라는 고타마라고도 불리며, 마하비라의 제자 중 하나인 수다르만의 이야기를 파르시바의 [73][note 6]제자 케시에게 열반의 의미를 설명한다.

모두가 볼 수 있는 안전한 장소가 있지만 접근하기 어려운 곳은 노쇠도 죽음도 고통도 질병도 없는 곳이다.그것은 모든 것을 볼 수 있는 니르바냐, 또는 고통이나 완벽함으로부터의 자유라고 불리는 것이다; 그곳은 위대한 현자들이 도달하는 안전하고 행복하고 조용한 장소이다.그것은 모든 것을 볼 때 영원한 장소이지만 접근하기 어렵다.그것에 도달한 현자들은 슬픔으로부터 자유롭고, 그들은 존재의 흐름을 종식시켰다. (81-4) – 헤르만 야코비 옮김, 1895

시크교

"고통의 소멸"이라는 해방의 개념과 "재탄생 사이클"이라는 산사라의 개념 또한 시크교[74]일부이다.열반은 시크교 문헌에서 [75][76]열반이라는 용어로 나타난다.그러나, 더 일반적인 용어는 묵티 또는 [77]목시인데, 이것은 신에 대한 사랑이 끝없는 [76]반복으로부터 해방되기 위해 강조되는 구원의 개념이다.시크교에서 너바나는 사후 삶의 개념이 아니라 산 자를 위한 목표이다.게다가 시크 열반/묵티는 당신을 환생 바람/미신/거짓 믿음으로부터 해방시켜 주는 사투루/진리에 대한 헌신으로 이루어진다.

마니차이즘

13세기 또는 14세기 마니교의 작품 '마니에게 보내는 위대한 노래'와 '마니 죽음 이야기'에서 열반(열반이라고도 함)이라는 용어는 [78]빛의 영역을 가리킨다.

「 」를 참조해 주세요.

메모들

  1. ^ 비목샤, 비묵티라고도 불립니다.소카학회 불교사전 비목샤(Skt; Jpn gedatsu)해방, 해방 또는 해방.산스크리트어인 비묵티, 묵티, 목사 또한 같은 뜻을 가지고 있다.비목샤는 세속적인 욕망, 망상, 고통, 전승의 굴레에서 해방되는 것을 의미한다.불교가 해방 또는 계몽의 다양한 종류와 단계를 제시하는 동안, 최고의 해방은 열반이다.[6][web 2]
  2. ^ 그것은 때때로 바바나라고 불리는데, 이것은 "존재"[28]라는 의미에서 영적인 "개발" 또는 "육성" 또는 "생산"[26][27]을 의미한다.
  3. ^ 바퀴는 전형적인 베다 또는 인도-유럽 기호로, 베다 종교와 불교와 힌두교의 다양한 상징으로 나타난다.예를 들어 Dharmacakra, Chakra, Chakravartin, Kalachakra, DukhaMandala를 참조하십시오.
  4. ^ '천국'(기독교)과 '월할라'도 참조
  5. ^ 많은 문헌들이 데바야나(신의 길)와 피트랴나(아버지의 [40][41]길)의 개념과 함께 이 재탄생 이론을 논한다.
  6. ^ 이 글의 진위 여부는 자인 전통에서 파르시바는 마하비라보다 약 250년 전에 살았고, 그의 제자 케시는 마하비라의 제자를 만났을 때 수백 살이었을 것이기 때문에 의심스럽다.야코비(1895), [73]각주를 참조한다.

레퍼런스

  1. ^ a b 리차드 곰브리치, 테라바다 불교: 고대 베나르에서 현대 콜롬보까지의 사회사.루트리지
  2. ^ a b 곰브리치 2006, 페이지 65
  3. ^ a b Chad Meister (2009). Introducing Philosophy of Religion. Routledge. p. 25. ISBN 978-1-134-14179-1. Buddhism: the soteriological goal is nirvana, liberation from the wheel of samsara and extinction of all desires, cravings and suffering.
  4. ^ '세븐바나'랜덤 하우스 웹스터의 요약되지 않은 사전.
  5. ^ Kristin Johnston Largen. What Christians Can Learn from Buddhism: Rethinking Salvation. Fortress Press. pp. 107–108. ISBN 978-1-4514-1267-3. One important caveat must be noted: for many lay Buddhists all over the world, rebirth in a higher realm – rather than realizing nirvana – has been the primary religious goal. [...] while many Buddhists strongly emphasize the soteriological value of the Buddha's teaching on nirvana [escape from samsara], many other Buddhists focus their practice on more tangible goals, in particular on the propitious rebirth in one's next life.
  6. ^ "IN THE PRESENCE OF NIBBANA:Developing Faith in the Buddhist Path to Enlightenment". What-Buddha-Taught.net. Retrieved 22 October 2014.
  7. ^ a b 개빈 플래드, 너바나.인: 옥스포드 세계종교사전, 존 보커(ed.
  8. ^ Anindita N. Balslev (2014). On World Religions: Diversity, Not Dissension. SAGE Publications. pp. 28–29. ISBN 978-93-5150-405-4.
  9. ^ a b Loy, David (1982). "Enlightenment in Buddhism and Advaita Vedanta". International Philosophical Quarterly. Philosophy Documentation Center. 22 (1): 65–74. doi:10.5840/ipq19822217. What most distinguishes Indian from Western philosophy is that all the important Indian systems point to the same phenomenon: Enlightenment or Liberation. Enlightenment has different names in the various systems – kaivalya, nirvana, moksha, etc. – and is described in different ways...
  10. ^ Brian Morris (2006). Religion and Anthropology: A Critical Introduction. Cambridge University Press. p. 51. ISBN 978-0-521-85241-8. There has been some dispute as to the exact meaning of nirvana, but clearly the Buddhist theory of no soul seems to imply quite a different perspective from that of Vedantist philosophy, in which the individual soul or self [atman] is seen as identical with the world soul or Brahman [god] (on the doctrine of anatta [no soul] ...
  11. ^ Gwinyai H. Muzorewa (2000). The Great Being. Wipf. pp. 52–54. ISBN 978-1-57910-453-5. Even the Atman depends on the Brahman. In fact, the two are essentially the same. [...] Hindu theology believes that the Atman ultimately becomes one with the Brahman. One's true identity lies in realizing that the Atman in me and the Brahman - the ground of all existence - are similar. [...] The closest kin of Atman is the Atman of all living things, which is grounded in the Brahman. When the Atman strives to be like Brahman it is only because it realizes that that is its origin - God. [...] Separation between the Atman and the Brahman is proved to be impermanent. What is ultimately permanent is the union between the Atman and the Brahman. [...] Thus, life's struggle is for the Atman to be released from the body, which is impermanent, to unite with Brahman, which is permanent - this doctrine is known as Moksha.
  12. ^ 파울러 2012, 페이지 46: "샹카라는 기타 전체를 목샤에 대한 최고의 수단으로서 지식의 길을 찬양하고 브라만을 가진 아트맨의 완전한 정체성으로 해석했다."
  13. ^ John E. Cort(1990), JAINS의 모델 및 연구, 종교연구의 방법과 이론, 제2권, Brill Academic No.1, 42-71페이지
  14. ^ 콜린스 1990, 페이지 81-84
  15. ^ Peter Harvey (2001). Buddhism. Bloomsbury Academic. pp. 98–99. ISBN 978-1-4411-4726-4. [Nirvana is] beyond the processes involved in dying and reborn. [...] Nirvana is emptiness in being void of any grounds for the delusion of a permanent, substantial Self, and because it cannot be conceptualized in any view which links it to 'I' or 'mine' or 'Self'. It is known in this respect by one with deep insight into everything as not-Self (anatta), empty of Self.
  16. ^ Max Müller (2011). Theosophy Or Psychological Religion. Cambridge University Press. pp. 307–310. ISBN 978-1-108-07326-4.
  17. ^ 콜린스 1998, 페이지 137~138.
  18. ^ 콜린스 1998, 페이지 216~217
  19. ^ a b 콜린스 2010, 페이지 63-64
  20. ^ The Concise Routledge Encyclopedia of Philosophy. 2000. p. 632.
  21. ^ a b c d e f g 파울러 2012, 페이지 48
  22. ^ Helmuth von Glasenapp (1999). Jainism: An Indian Religion of Salvation. Motilal Banarsidass. pp. 234, 492. ISBN 978-81-208-1376-2.
  23. ^ 트레이너 2004, 페이지 68
  24. ^ Pruthi 2004, 페이지 200
  25. ^ Duiker & Spielvogel 2008, 페이지 52-53.
  26. ^ Pali Text Society (1921–1925). "Bhāvanā". The Pali Text Society's Pali-English dictionary. London: Chipstead. p. 503. Retrieved 27 January 2022 – via Digital Dictionaries of South Asia.
  27. ^ Monier-Williams (1899). "Bhāvana" and "Bhāvanā" (PDF). p. 755. Retrieved 9 December 2008 – via U. Cologne.
  28. ^ 냐나틸로카 1980, 67페이지
  29. ^ 콜린스 2010, 페이지 31
  30. ^ a b 콜린스 2010, 29페이지
  31. ^ 콜린스 1998, 페이지 136
  32. ^ James Hastings; John Alexander Selbie; Louis Herbert Gray (1922). Encyclopædia of Religion and Ethics. T. & T. Clark. pp. 616–618. ISBN 9780567065124.
  33. ^ 프레이저 2011, 84-86페이지.
  34. ^ Atsushi Hayakawa (2014). Circulation of Fire in the Veda. LIT Verlag Münster. pp. 101–103 with footnote 262. ISBN 978-3-643-90472-0. The concept of punarmrtyu appeared, which conveys that even those who participated in rituals die again in the life after death when the merit of the ritual runs out.
  35. ^ Krishan, Yuvraj (1997). The Doctrine of Karma: Its Origin and Development in Brāhmaṇical, Buddhist, and Jaina Traditions. Bharatiya Vidya Bhavan. pp. 17–27. ISBN 9788120812338.;
    The New Encyclopædia Britannica. Vol. 8. Encyclopædia Britannica. 1998. p. 533. ISBN 978-0-85229-633-2. [These Upanishadic texts] record the traditions of sages (Rishis) of the period, notably Yajnavalkya, who was a pioneer of new religious ideas. [...] Throughout the Vedic period, the idea that the world of heaven was not the end – and that even in heaven death was inevitable – had been growing. [...] This doctrine of samsara (reincarnation) is attributed to sage Uddalaka Aruni, [...] In the same text, the doctrine of karma (actions) is attributed to Yajnavalkya...
  36. ^ Patrul Rinpoche (1998). The Words of My Perfect Teacher. Boston: Shambhala. pp. 95–96. ISBN 978-0-7619-9027-7. After enjoying the happiness of a celestial realm, when his merit runs out he will be reborn here.
    Patrul Rinpoche (1998). "The Words of My Perfect Teacher" (PDF). Archived from the original (PDF) on 10 May 2017.
  37. ^ Frazier 2011, 84-86페이지: "그들은 인드라라는 신성한 세계에 도달하여 천국에서 신들의 천상의 기쁨을 즐기지만, 광활한 천상의 세계를 즐긴 후, 그들의 공로가 바닥나면 인간의 세계로 돌아옵니다.그래서 쾌락에 대한 욕망으로 세 베다의 명령을 따름으로써, 그들은 왔다 갔다 할 수 있습니다. (마하바라타 6.31:20–1)
  38. ^ Christopher Key Chapple, ed. (2010). The Bhagavad Gita: Twenty-fifth–Anniversary Edition. Translated by Winthrop Sargeant. State University of New York Press. p. 397. ISBN 978-1-4384-2840-6. Having enjoyed the vast world of heaven, they enter the world of mortals when their merit is exhausted. Thus conforming to the law of the three Vedas, Desiring enjoyments, they obtain the state of going and returning.
  39. ^ Yuvraj Krishan(1988), 카르마는 진화적인가?, 인도철학연구협의회 저널, 제6권, 24-26쪽
  40. ^ Surendranath Dasgupta (1956). A History of Indian Philosophy. Cambridge University Press. pp. 520–522.
  41. ^ Paul Deussen (2015). The System of the Vedanta: According to Badarayana's Brahma-Sutras and Shankara's Commentary thereon. KB Classics. pp. 357–359. ISBN 978-1-5191-1778-6.
  42. ^ 콜린스 2010, 30페이지
  43. ^ 콜린스 1998, 페이지 191
  44. ^ a b c Buswell & Lopez 2014, 페이지 589-590.
  45. ^ Keown 2004, 194-195페이지.
  46. ^ a b Buswell & Lopez 2014, 페이지 590.
  47. ^ "nirvana". Encyclopædia Britannica. Retrieved 22 October 2014.
  48. ^ 곰브리치 2006, 페이지 66
  49. ^ Buswell & Lopez 2014, 페이지 589.
  50. ^ 콜린스 1990, 페이지 82, 84: "다른 모든 사물이나 개념(dhamma)과 마찬가지로 그것은 '자신이 아닌 아나타'이다.반면, 모든 '조건부 사물'은 '불만족하고 영구적이지 않다'(즉, 카르마에 의해 생산되는 모든 것)인 반면, 조건부 사물이나 조건 없는 니바나를 막론하고, 모든 다마는 '자아가 아니다'(사베 다마 아나타).[...] 열반의 절대적 형언할 수 없는 것과 더불어 '자아가 아닌' 아나타로서의 분류가 분리를 온전하게 유지하는데 도움을 주었는데, 바로 상호 담론의 불가능 때문입니다."
  51. ^ a b Sue Hamilton (2000). Early Buddhism: A New Approach : the I of the Beholder. Routledge. pp. 18–21. ISBN 978-0-7007-1280-9. 인용문: "그들이 제공한 정정된 해석은 오늘날까지 널리 받아들여지고 있으며, 여전히 열반과 관련이 있다.지금은 국가라는 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해방을 이루기 위해서는 자신이 영속적인 자아도 아니고, 지금까지도 없었고, 지금까지도 없었다는 것을 이해할 필요가 있습니다."
  52. ^ Paul Williams; Anthony Tribe (2000). Buddhist Thought. Routledge. p. 61. ISBN 978-0-415-20701-0. He makes no mention of discovering the True Self in the Anattalakkhana Sutta. As we have seen, the Buddha explains how liberation comes from letting-go of all craving and attachment simply through seeing that things are not Self anatta. That is all there is to it. One cuts the force that leads to rebirth and suffering. There is no need to postulate a Self beyond all this. Indeed any postulated Self would lead to attachment, for it seems that for the Buddha a Self fitting the description could legitimately be a suitable subject of attachment. There is absolutely no suggestion that the Buddha thought there is some additional factor called the Self (or with any other name, but fitting the Self-description) beyond the five aggregates.
  53. ^ Mun-Keat 생물학(1999년).허수의 초기 불교의 Notion.Motilal Banarsidass.를 대신하여 서명함. 1–4, 85–88.아이 에스비엔 978-81-208-1649-7.공허감은 독특한 불교 가르침.[...]공허의 가르침 초기 대승 불교의 중심 철학으로 인식된다 그 현 연구는 공허함(P.sunnata, Skt.sunyata)의 이 가르침 초기 불교의 원문에서 제시되고 있다. 걱정하고 있다.둘 다 초기 불교와 초기 대승 불교, 어디에서 조건의 기원, 중용, 열반과not-self(P. 무아, Skt.anatman).,의 뜻과 연결되어 있다. 하지만 이 가르침이 존재한다.
  54. ^ 인용문(59-60페이지) : "나가르주나의 보이드에 대한 개념을 조사하면 우리는 아나트맨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더 잘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shunyata 또는 공허함Ray Billington (2002). Understanding Eastern Philosophy. Routledge. pp. 58–60, 136. ISBN 978-1-134-79348-8..나가르주나는 사물의 본질이나 본질 같은 것은 없다고 주장했다.한마디로 모든 것은 공허함, 슈냐타, 본질 대신 공허함이다. (...) 모든 것은 공허함이다.인용문 (p 136) : "우리가 생각할 수 있는 것은, 모든 불교도가 염원하는 열반의 상태는 비이중인 사마디와 같다는 것이다. (...) 열반을 추구하는 사람이 열반을 기피하는 욕망을 넘어선 상태를 말한다.58-9페이지에 기술된 tiness 또는 void.
  55. ^ John J. Makransky (1997). Buddhahood Embodied: Sources of Controversy in India and Tibet. State University of New York Press. p. 85. ISBN 978-0-7914-3431-4.
  56. ^ Charles S. Prebish (2010). Buddhism: A Modern Perspective. Penn State Press. pp. 134–135. ISBN 978-0-271-03803-2.
  57. ^ 콜린스 2010, 54페이지
  58. ^ Olivelle 1992, 페이지 5-9, 227-235, 인용: "Nirvana Upanishad..."
  59. ^ a b 파울러 2012, 페이지 48-49.
  60. ^ "Atman (in Oxford Dictionaries)". Oxford University Press. 2012. Quote: 1. real self of the individual; 2. a person's soul
  61. ^ Constance Jones; James D. Ryan (2006). Encyclopedia of Hinduism. Infobase. p. 51. ISBN 978-0-8160-7564-5.; 견적:앳맨은 자기 자신 또는 영혼이다.
  62. ^ David Lorenzen (2004). Mittal, Sushil; Thursby, Gene (eds.). The Hindu World. Routledge. pp. 208–209. ISBN 9781134608751. Advaita and nirguni movements, on the other hand, stress an interior mysticism in which the devotee seeks to discover the identity of individual soul (atman) with the universal ground of being (brahman) or to find god within himself.
  63. ^ [a] Anata, Encyclopédia Britanica (2013) 인용: "불교의 Anata, 인간에게는 영속적이고 기초적인 영혼이 없다는 교리.아나타, 즉 아나타라는 개념은 힌두교의 아트만 신앙에서 벗어난 것이다.";
    [b] Steven Collins(1994), 종교와 실천적 이유(편집자: Frank Renolds, David Tracy), 뉴욕 프레스 주립대, ISBN978-0791422175, 64페이지; "불교 소테올로지(Central to 불교 소테올로지)는 비자아타(Pali: anatta, Scritempty, Scranta)의 교의 교의 교리이다.간단히 말하면, 이것은 인간에게는 영혼도, 자아도, 변하지 않는 본질도 없다는 [불교]의 가르침입니다.";
    [c] 존 C.Plott et al(2000), 세계 철학사:Axial Age, Volume 1권, Motilal Banarsidass, ISBN978-8120801585, 63쪽 인용: "불교 학교는 아트만 개념을 거부합니다.우리가 이미 관찰한 바와 같이, 이것은 힌두교와 불교의 기본적이고 지울 수 없는 차이이다.
    [d] Katie Javanaud (2013), 불교 'No-Self' 원칙은 열반을 추구하는 것과 양립할 수 있는가?지금 당장 철학
    [e] David Loy(1982), 불교 계몽과 Advaita Vedanta:Nirvana와 Moksha는 같은가?, 국제철학계간, 제23권, 제1호, 65-74쪽
  64. ^ [a] Christmas Humphreys (2012). Exploring Buddhism. Routledge. pp. 42–43. ISBN 978-1-136-22877-3.
    [b],
  65. ^ a b Monier-Williams 산스크리트 영어사전, 독일 (2008)
  66. ^ Heinrich Robert Zimmer (1951). Philosophies of India. Princeton University Press. p. 41. ISBN 0-691-01758-1. Moksa, from the root muc, "to loose, set free, let go, release, liberate, deliver" [...] means "liberation, escape, freedom, release, rescue, deliverance, final emancipation of the soul.
  67. ^ Chad Meister (2009). Introducing Philosophy of Religion. Routledge. p. 25. ISBN 978-1-134-14179-1.
  68. ^ Christopher Key Chapple, ed. (2010). The Bhagavad Gita: Twenty-fifth–Anniversary Edition. Translated by Winthrop Sargeant. State University of New York Press. pp. 157, 266–268. ISBN 978-1-4384-2840-6.
  69. ^ Easwaran 2007, 페이지 268
  70. ^ Mahatma Gandhi (2009), John Strohmeier (ed.), The Bhagavad Gita – According to Gandhi, North Atlantic Books, p. 34, The nirvana of the Buddhists is shunyata, emptiness, but the nirvana of the Gita means peace and that is why it is described as brahma-nirvana [oneness with Brahman]
  71. ^ Jaini, Padmanabh (2000). Collected Papers on Jaina Studies. Delhi: Motilal Banarsidass Publ. ISBN 81-208-1691-9.: "목사와 열반은 자이나교에서 동의어이다."p.168
  72. ^ 마이클 캐리더스, 캐롤라인 험프리(1991) 청취자 모임: Jains in society Cambridge University Press.ISBN 0521365058: "Nirvana: 해방, 해방, 목사의 동의어." 페이지 297
  73. ^ a b Jacobi, Hermann; Ed. F. Max Müller (1895). Uttaradhyayana Sutra, Jain Sutras Part II, Sacred Books of the East, Vol. 45. Oxford: The Clarendon Press.
  74. ^ William Owen Cole; Piara Singh Sambhi (1995). The Sikhs: Their Religious Beliefs and Practices. Sussex Academic Press. p. 68. ISBN 978-1-898723-13-4.
  75. ^ Arvind-Pal Singh Mandair (2013). Sikhism: A Guide for the Perplexed. Bloomsbury Academic. pp. 219–220. ISBN 978-1-4411-5366-1.
  76. ^ a b H. S. Singha (2000). The Encyclopedia of Sikhism. Hemkunt Press. p. 148. ISBN 978-81-7010-301-1.
  77. ^ W. H. McLeod (2009). The A to Z of Sikhism. Scarecrow. pp. 134–. ISBN 978-0-8108-6344-6.
  78. ^ Willis Barnstone, Marvin Meyer The Gnostic Bible: Shambhala Publications 2009 ISBN 978-0-834-14-0 페이지 669

온라인 레퍼런스

원천

추가 정보

외부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