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양

Indian Ocean
인도양
Extent of the Indian Ocean according to the International Hydrographic Organization
국제수로기구에 의한 인도양의 범위
위치남아시아동남아시아, 서아시아, 북동부, 동아프리카호주
좌표20°S 80°E/20°S 80°E/ -20; 80좌표: 20°S 80°E / 20°S 80°E / -20, 80
유형바다
최대 길이9,600km(6,000mi)(남극에서 [1]벵골만)
최대 폭7,600km(4,700mi) (아프리카~호주)[1]
표면적70,440,000km2(27,240,000평방마일)
평균 깊이3,741 m (12,274 피트)
최대 깊이7,258 m (23,812 피트)
(자바 트렌치)
해안1 길이66,526 km (41,337 mi)[2]
결산아부다비, 애들레이드, 아덴, 애드두시티, 반다아체, 벵쿨루시티, 차바하르, 첸나이, 치타공, 실라캅, 콜롬보, 콕스바자르, 담맘, 다르살람, 덴파사르, 도하, 두바이, 조지물바, 푸반mbai, Muscat, Pacitan, Padang, Panaji, Perth, Puket, Port Sudan, Sabang, Socotra, Suez, Tiruvananthapuram, Victoria, Visakhapatnam, 양곤
레퍼런스[3]
1 쇼어 길이는 명확하게 정의된 측정값이 아닙니다.
CIAThe World[4] Factbook(파란색 영역)에 따르면 인도양(Indian Ocean)은 국제수로기구(IHO)에 의해 정의된다.

인도양은 지구 [5]표면의 물의 약 19.8%인 70,560,000km2(2,724,000평방마일)에 이르는 세계 5대 해양 구역 중 세 번째로 큰 해양 구역이다.이곳은 북쪽으로 아시아, 서쪽으로 아프리카, 동쪽으로 호주에 접해 있다.남쪽은 [6]사용 중인 정의에 따라 남해 또는 남극과 경계를 이루고 있습니다.그 중심부를 따라 인도양에는 아라비아해, 라카디브해, 소말리아해, 벵골만, 안다만해와 같은 큰 주변 또는 지역 바다가 있습니다.

어원학

인도양이 있는 아프리카의 1747년 지도(동양)
인도양, 인도, 아라비아를 묘사한 얀소니우스의 1658년 해군 지도.

인도양은 적어도 1515년 라틴어 Oceanus Orientalis Indicus ("인도 동부 해양")가 증명된 이후 현재의 이름으로 알려져 있으며, 인도양에 돌출되어 있는 인도의 이름을 따왔다.태평양[7]추정되기 전 서양(대서양)는 반대로 18세기 중반(지도 참조)에도 여전히 사용되었던 용어인 East Ocean으로 알려져 있었다.

반대로, 15세기 동안 인도양을 탐험한 중국인들은 그것[8]서부양이라고 불렀다.

고대 그리스 지리학에서 그리스인들에게 알려진 인도양 지역은 에리스레이아 [9]해라고 불렸다.

지리

인도양의 해저에는 산등성이가 펼쳐져 있고 내진구조가 교차되어 있다.
인도양을 중심으로 한 합성 위성 이미지

범위 및 데이터

1953년 국제수로기구(International Hydroographic Organization)에 의해 기술된 인도양경계에는 남양이 포함되었지만 북쪽 테두리를 따라 주변 바다는 포함되지 않았다. 그러나 2000년 IHO는 남양을 별도로 구분하여 인도양에서 60°S 남쪽의 물을 제거했지만 북쪽의 주변 [10][11]바다는 포함시켰다.인도양대서양에서 동경 20도, 아굴하스 곶에서 남쪽으로, 태즈메이니아 최남단에서 남쪽으로 146°49'E의 태평양으로 구분된다.인도양의 최북단(연방해 포함)은 페르시아만에서 [11]북쪽으로 약 30° 떨어져 있다.

인도양은 홍해와 페르시아만을 포함한 7056만 km(2724만2 평방 mi)에 이르지만 남해를 제외한 전 세계 바다의 19.5%인 2억6400만 km3(6300만 cumi)로 세계 해양의 19.8%인 평균 수심 3.7m이다.

인도양은 모두 동반구에 있고 동경 90도인 동반구의 중심은 90도 동쪽 능선을 통과합니다.

해안 및 선반

대서양과 태평양과는 대조적으로 인도양은 3면이 주요 육지와 군도로 둘러싸여 있고 극에서 극으로 뻗어 있지 않으며, 불모지 대양에 비유할 수 있다.그것은 인도 반도를 중심으로 하고 있다.비록 이 아대륙이 역사에서 중요한 역할을 했지만, 인도양은 인류 [12]역사 초기부터 혁신, 무역, 종교에 의해 다양한 지역을 연결하는 가장 중요한 국제 무대였다.

인도양의 활성 여백은 평균 깊이 19±0[13].61km(11.81±0.38mi), 최대 깊이는 175km(109mi)이다.수동 여백의 평균 깊이는 47.6 ± 0.8 km(29.58 ± 0.50 mi)[14]이다.대륙붕 경사면의 평균 폭은 능동 및 수동 여백의 경우 각각 50.4–52.4km(31.3–32.6mi)이며, 최대 깊이는 205.3–255.2km(127.6–158.6mi)[15]이다.

힌지 구역으로도 알려진 선반 파손에 대응하여, Bouguer 중력의 범위는 0에서 30 mGal로, 약 16 km 두께의 퇴적물 대륙 지역으로는 이례적이다."힌지대는 남극에서 [16]인도를 건져올리는 과정에서 형성된 대륙 및 해양 지각 원생 경계선의 유물을 나타낼 수 있다"는 가설이 있다.

호주, 인도네시아, 인도는 가장 긴 해안선과 배타적 경제수역을 가진 세 나라이다.대륙붕은 인도양의 15%를 차지한다.대서양은 17억 명, 태평양은 27억 명인데 비해 인도양과 [2]접한 나라에는 20억 명 이상이 살고 있습니다.

인도양 유역의 면적은 21,100,000km2(8,100,000평방마일)로 태평양 유역의 절반, 대서양 유역의 절반 또는 해양 표면의 30%(태평양의 15%)에 이른다.인도양 유역은 태평양의 절반인 약 800개의 개별 분지로 나뉘어져 있으며, 이 중 50%는 아시아, 30%는 아프리카, 20%는 오스트레일리아에 있다.인도양의 강은 다른 주요 대양보다 평균 740km(460마일) 짧다.가장 큰 강은 잠베지 강, 갠지스-브라흐마푸트라 , 인더스 강, 주바 강, 머레이 강, 샤트 알-아랍 강, 와디 아드 다와시르 강(아라비안 반도의 말라버린 강) 및 림포 [17]강이다. 곤드와나의 붕괴와 히말라야의 형성 이후, 갠지스-브라흐마푸트라 강은 세계에서 가장 큰 벵골 [16]삼각주로 흘러들었다.

변방해

인도양의 주변 바다, 굴, 만, 해협은 다음과 같습니다.[11]

아프리카의 동쪽 해안을 따라, 모잠비크 해협은 마다가스카르와 아프리카 본토를 가르고, 잔지해는 마다가스카르의 북쪽에 위치해 있다.

아라비아 해의 북쪽 해안에서, 아덴만바브-엘-만데브 해협으로 홍해와 연결되어 있습니다.아덴만에서, 타주라 만은 지부티에 위치해 있고, 과르다푸이 해협은 소코트라 섬과 아프리카의 뿔을 구분한다.홍해의 북쪽 끝은 아카바 만과 수에즈 만에서 끝납니다.인도양은 홍해를 통해 접근할 수 있는 수에즈 운하를 통해 선박 잠금장치 없이 지중해와 인공적으로 연결된다.아라비아해는 오만 호르무즈 해협으로 페르시아 만과 연결되어 있다.페르시아만에서는 바레인만이 카타르와 아랍 반도를 가른다.

인도의 서쪽 해안을 따라, 북단의 구자라트에 쿠치 만과 캄바트 만이 위치한 반면, 라카디브 해는 몰디브 해와 인도 남단을 가르고 있다.벵골만은 인도 동해안에 있다.마나르 만포크 해협이 스리랑카와 인도를 가르고 아담스 브릿지가 두 곳을 가르고 있다.안다만해는 벵골만과 안다만 제도 사이에 위치해 있다.

인도네시아에서 소위 인도네시아 해로말라카 해협, 순다 해협, 토레스 해협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호주 북부 해안에 위치카펜타리아 만과 그레이트 오스트레일리아 만은 남부 [18][19][20]해안의 대부분을 구성합니다.

  1. 아라비아 해 - 386만 2천2 km
  2. 벵골 만 - 217만 2천2 km
  3. 안다만 해 - 797,7002 km
  4. 라카다베 해 - 786,000km2
  5. 모잠비크 해협 - 700,000km2
  6. 티모르 해 - 61만2 km
  7. 홍해 - 438,000km2
  8. 아덴만 - 410,000km2
  9. 페르시아만 - 251,000km2
  10. 플로레스해 - 240,000km2
  11. 몰루카 해 - 200,000km2
  12. 오만해 - 181,000km2
  13. 그레이트 오스트레일리아 만 - 45,9262 km
  14. 아카바 만 - 239km2
  15. 캄바트 만
  16. 쿠치 만
  17. 수에즈 만

★★★★★

여름에는 따뜻한 대륙 덩어리가 인도양에서 습한 공기를 끌어와 폭우를 내립니다.겨울에는 그 과정이 반대로 진행되어 건조한 상태가 된다.

몇 가지 특징이 인도양을 독특하게 만듭니다.대기와 상호작용할 때 지역적으로나 세계적으로 기후에 영향을 미치는 대규모 열대 온수지의 핵심을 구성한다.아시아는 열 수출을 차단하고 인도양 열전선의 환기를 막습니다.이 대륙은 또한 소말리아 해류인도 몬순 해류의 역전을 포함한 대규모 계절적 변화를 일으키는 지구상에서 가장 강한 인도양 몬순을 몰고 갑니다.인도양 보행기의 순환 때문에 적도 동풍은 계속되지 않는다.북반구의 아프리카 아라비아 반도 근처와 남반구의 무역풍 북쪽에서 융기가 발생합니다.인도네시아 스루플로우는 태평양에 [21]대한 독특한 적도 연결부입니다.

적도 북쪽의 기후는 몬순 기후의 영향을 받는다.10월부터 4월까지 북동풍이 강하게 불고 5월부터 10월까지 남풍과 서풍이 분다.아라비아해에서는 맹렬한 몬순이 인도 아대륙에 비를 몰고 온다.남반구에서는 일반적으로 바람이 약하지만 모리셔스 부근의 여름 폭풍은 심할 수 있다.몬순 바람이 바뀌면, 가끔 아라비아 해[22]벵골 을 강타한다.인도의 연간 총 강우량의 약 80%는 여름에 발생하며, 이 지역은 이 강우량에 너무 의존하여 과거 몬순이 실패했을 때 많은 문명이 멸망했습니다.인도 여름 몬순의 엄청난 변동은 역사적으로도 발생했는데, 33,500–32,500 BP, 약하고 건조한 기원전 26,000–23,500 BP, 그리고 극적인 일련의 세계적 사건에 해당하는 17,000–15,000 BP, 드라이아스,[23] 젊은 하인리히와 같은 매우 약한 단계였다.

남아시아의 대기 오염은 벵골 만과 그 너머로 퍼져나갔다.

인도양은 세계에서 [24]가장 따뜻한 바다입니다.장기적인 해양 온도 기록에 따르면 1901-2012년 [25]동안 인도양에서 약 1.2°C(34.2°F)의 급속한 지속적인 온난화가 나타난다(온수영장 지역의 0.7°C(33.3°F)에 비해).연구에 따르면 인간이 초래한 온실 온난화와 엘니뇨(또는 인도양 쌍극자)의 빈도와 규모 변화는 [25]인도양에서 이러한 강한 온난화의 계기가 된다.

적도(20-5°S) 남쪽의 인도양은 호주 겨울인 6월부터 10월까지 더위를 타는 반면,[26] 호주 여름인 11월부터 3월까지 더위를 식히고 있다.

1999년 인도양 실험에 따르면 남아시아와 동남아시아에서 화석 연료와 바이오매스가 연소되면서 대기 오염(아시아 갈색 구름이라고도 함)이 60°S로 열대간 융합 지대까지 도달했다.이 오염은 국지적 규모와 세계적 [27]규모 모두에 영향을 미친다.

인도양 침전물의 40%는 인더스 팬과 갠지스 팬에서 발견됩니다.대륙 경사면에 인접한 해양 분지에는 대부분 토종 퇴적물이 포함되어 있다.극지방의 남쪽 바다(남위50°)는 생물학적 생산성이 높고 대부분 규소성 삼출로 구성된 비층 침전물이 지배한다.3대 중앙해령 부근의 해저는 비교적 젊기 때문에 침전물이 거의 없다. 남서부 인디언 능선은 매우 느린 확산 속도 [28]때문에 제외된다.

바다의 해류는 주로 몬순에 의해 제어된다.시계 방향으로 흐르는 북반구와 시계 반대 방향으로 이동하는 적도의 남쪽(아굴라스 해류와 아굴라스 리턴 해류 포함) 두 개의 큰 회전이 지배적인 흐름 패턴을 구성합니다.그러나 겨울 몬순(11월-2월)에는 순환이 30°S 이북으로 역전되고 겨울과 [29]몬순 사이의 과도기에는 바람이 약해진다.

인도양에는 세계에서 가장 큰 잠수함 팬인 벵골 팬과 인더스 팬, 그리고 가장 큰 슬로프 테라스리프트 밸리 지역이 있습니다.[30]

인도양으로 유입되는 심해의 은 11Sv이며, 대부분은 순환극심층수(CDW)에서 나온다.CDW는 크로제트 분지와 마다가스카르 분지를 통해 인도양으로 들어가 30°S의 남서쪽 인도 능선을 통과합니다.마스카렌 분지에서는 CDW가 다시 순환하는 분지인 북인디언 딥워터와 만나기 전에 심서부 경계 전류가 됩니다.이 혼합된 물은 부분적으로 소말리아 분지로 북쪽으로 흐르는 반면, 대부분의 물은 로스비 [31]파도에 의해 진동하는 흐름이 생성되는 마스카렌 분지에서 시계 방향으로 흐릅니다.

인도양의 물 순환은 아열대 고기압 자이에 의해 지배되며, 그 동쪽의 연장은 남동쪽 인도 능선과 90°E 능선에 의해 차단된다.마다가스카르와 남서 인디언 능선은 마다가스카르의 남쪽과 남아프리카에서 떨어진 세 개의 세포를 분리한다.북대서양 심층수는 아프리카 남쪽의 인도양에 수심 2,000-3,000m(6,600-9,800ft)에 도달하여 아프리카의 동쪽 대륙 경사면을 따라 북쪽으로 흐릅니다.NADW보다 더 깊은 남극의 바닥 물은 엔더비 분지에서 아굴라스 분지로 남서쪽 인도 능선의 깊은 수로(< 4,000m(13,000ft))를 지나 모잠비크 해협과 프린스 에드워드 파단 지대로 [32]계속 흐른다.

남위 20° 북쪽의 최소 표면 온도는 22°C(72°F)로, 동쪽으로 28°C(82°F)를 초과한다.남위 40도 남쪽에서는 기온이 [22]빠르게 내려갑니다.

벵골만유출수의 절반3 이상을 인도양으로 보낸다.주로 여름에 이 유출물은 아라비아해로 흐르지만, 적도를 가로질러 남쪽으로 흐르기도 하는데, 그곳에서 인도네시아 관통로의 신선한 바닷물과 섞입니다.이 혼합된 담수는 남쪽 열대 인도양의 [33]적도 해류와 합류한다.아라비아해에서는 증발량이 강수량을 초과하기 때문에 해수면 염도가 가장 높다(36PSU 이상).남동아랍해의 염도는 34PSU 미만으로 떨어집니다.강수 유출과 강수 때문에 벵골만에서 가장 낮습니다(c.33PSU).인도네시아의 관통류와 강수량은 수마트라 서부 해안을 따라 염도(34PSU)를 낮춘다.몬순 변화로 인해 6월부터 9월까지 아라비아해에서 벵골만으로 소금기가 많은 물이 동쪽으로 운송되고 1월부터 [34]4월까지 동인도 해안 해류를 통해 아라비아해로 서향으로 운송된다.

인도양 쓰레기 지대는 2010년 최소 5백만 평방 킬로미터(190만 평방 마일)에 걸쳐 발견되었다.인도양 남부를 타고, 이 소용돌이의 플라스틱 쓰레기는 호주에서 아프리카, 모잠비크 해협을 따라 6년 동안 끊임없이 바다를 순환하며 호주로 돌아옵니다.[35] 단, 고리 중앙에 무한히 갇힌 잔해는 제외됩니다.2012년 한 연구에 따르면 인도양의 쓰레기 매립지는 수십 년 후에 크기가 줄어들어 수세기에 걸쳐 완전히 사라질 것이라고 한다.그러나 수천 년 동안 전 세계 쓰레기 처리장 시스템은 [36]북태평양에 축적될 것이다.

인도양에는 아마도 로스비 파도의 [37]전파에 의해 야기되는 반대 회전의 두 의 양면체들이 있다.

빙산남위 55°까지 북쪽으로 떠다니며, 태평양과 비슷하지만 빙산이 최대 45°S에 이르는 대서양보다는 적다.2004년부터 2012년 사이에 인도양에서 발생한 빙산의 손실량[38]24Gt였다.

1960년대 이후 지구 대양의 인위적인 온난화와 육지 얼음의 후퇴로 인한 담수의 기여는 전지구적인 해수면 상승을 야기한다.해수면이 감소하는 남열대 인도양을 제외하고 인도양에서도 해수면이 상승하는데, 이러한 패턴[39]온실가스의 상승에 의해 발생할 가능성이 높다.

서호주 앞바다의 돌고래와 몰디브 섬 근처의 서전피쉬 떼는 인도양의 따뜻한 지역에서 잘 알려진 이국적인 동물군을 상징합니다.남극 근처의 크로제 군도에 있는 해변에 있는 킹 펭귄들은 관광객들을 더 적게 끌어 모읍니다.

열대해 중에서도 인도양 서부는 강한 몬순 바람 때문에 여름에 식물성 플랑크톤이 가장 많이 피는 곳 중 하나이다.몬순 바람의 강제력은 강한 해안과 외양으로 이어지고, 이것은 광합성과 식물성 플랑크톤 생산에 충분한 빛을 이용할 수 있는 상부 지역으로 영양분을 유입시킵니다.이러한 식물성 플랑크톤의 꽃은 해양 먹이 그물의 기반으로서 해양 생태계를 지탱하고 있으며, 결국에는 더 큰 어종을 지탱하고 있습니다.인도양은 경제적으로 가장 가치 있는 참치 [40]어획량 중 두 번째로 많은 부분을 차지한다.그 물고기는 국내 소비와 수출에 있어 국경 국가들에게 매우 중요하며 점점 더 중요해지고 있다.러시아, 일본, 한국, 대만에서 어선들도 주로 새우와 참치를 [3]위해 인도양을 이용한다.

해양 온도 상승이 해양 생태계에 피해를 주고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인도양의 식물성 플랑크톤 변화에 대한 연구는 지난 60년 동안 인도양의 해양 플랑크톤이 최대 20% 감소했음을 보여준다.참치 어획률도 지난 반세기 동안 50-90% 감소했는데, 이는 주로 해양 온난화로 인해 어종이 [41]더욱 스트레스를 받고 있기 때문이다.

멸종위기 및 취약한 해양 포유류 및 거북이:[42]

name) ★★★ ★★★
★★★★★
바다사자
(네오포카 시네레아)
★★

(근개골)
「」의 증가

(대퇴골)
「」의 증가

(Orcaella brevirosstris)
southeast아 ★★

(수자매화)
★★

(첼로니아 mydas)
★★
한 」입니다.
★★
(두공두공)
★★

(대뇌 피시터)
Unknown (알 수 없음)

(발레놉테라과
「」의 증가
참돌고래
(Orcaella heinsoni)
, 뉴기니 주 ★★

(Sousa chinensis)
southeast아 ★★
없는
(네오포카에나 포카에노이데스)
, 北인도양 ★★
혹등돌고래
(수자사후렌시스)
, 뉴기니 주 ★★
★★★★
(진드기)
★★
바다거북
(나비꽃)
★★

(카레타카레타)
★★

인도양의 80%는 외양으로 아굴라스 해류, 소말리아 연안 해류, 홍해, 아라비아 해, 벵골만, 태국만, 웨스트 센트럴 오스트레일리아붕, 북서부 호주붕, 남서부 호주붕9개의 대형 해양 생태계를 포함하고 있습니다.산호초는 약 200,000km2(77,000평방마일)에 이른다.인도양의 해안에는 3,000km2(1,200평방마일)에 이르는 해변과 조간 지대가 있으며 246개의 큰 강어귀가 있다.용승지역은 작지만 중요하다.인도의 과염염은 5,000에서 10,000 km2 (1,900에서 3,900 평방 mi)에 이르며, Artemia salina와 Dunaliella salina와 같은 이러한 환경에 적응된 종은 [43]새들에게 중요합니다.

왼쪽: 맹그로브(여기 인도네시아 동누사 텐가라)는 해안 환경에 적합한 유일한 열대림입니다.인도-말레이시아 지역의 해안에서 유래하여 전 세계에 분포하고 있다.
맞습니다.실라캔스(여기 옥스퍼드 모델)는 수백만 년 동안 멸종된 것으로 여겨졌던 것으로 20세기에 재발견되었습니다.인도양 종은 파란색인 반면, 인도네시아 종은 갈색이다.

산호초, 바다 잔디밭, 맹그로브 숲은 인도양의 가장 생산적인 생태계입니다. 해안 지역은 평방 킬로미터 당 20톤의 물고기를 생산합니다.그러나 이 지역들은 또한 평방 킬로미터 당 수천 명이 넘는 인구들로 도시화되고 있으며, 해수면 온도 상승으로 산호 [44]표백이 확산되는 동안 어업 기술은 지속 가능한 수준을 넘어 더욱 효과적이고 파괴적으로 변하고 있다.

맹그로브는 세계 맹그로브 서식지의 거의2 절반인 80,984km(31,268평방마일)에 걸쳐 있으며, 이 중 42,500km2(16,400평방마일)는 인도양 맹그로브의 50%인 인도네시아에 있다.맹그로브는 인도양 지역에서 유래하여 다양한 서식지에 적응해 왔지만,[45] 가장 큰 서식지 상실을 겪는 곳이기도 하다.

2016년 인도 남서부 능선의 열수 분출구에서 6종의 새로운 동물이 발견되었다: "호프" 게, "자이언트 펠토스피리드" 달팽이, 골뱅이 같은 달팽이, 림프, 비늘벌레, 그리고 폴리카에테 벌레.[46]

서인도양 실러캔스는 1930년대 남아프리카공화국 앞바다 인도양에서 발견됐고 1990년대 후반 인도네시아 술라웨시섬 앞바다에서 또 다른 종인 인도네시아 실러캔스가 발견됐다.현존하는 실러캔스는 대부분 코모로에서 발견되었다.두 종 모두 초기 데본기(410년)와 멸종된 66mya에서 알려진 엽지느러미 물고기목이지만 형태학적으로 데본기 조상과는 다르다.수백만 년 동안, 실라캔스는 다른 환경에서 살도록 진화했습니다 - 얕고 기수가 많은 물에 적응한 폐는 깊은 바닷물에 [47]적응한 아가미로 진화했습니다.

다양성

지구의 36개 생물 다양성 핫스팟 중 9개(또는 25%)는 인도양 가장자리에 위치해 있습니다.

마다가스카르의 코끼리새, 모리셔스의 도도새와 타조(왼쪽에서 오른쪽으로)
  • 마다가스카르 섬과 서부 인도양의 섬(코모로, 레위니옹, 모리셔스, 로드리에스, 세이셸, 소코트라)에는 13,000종의 식물, 313종의 조류, 파충류 381종(367종), 164종(97종)의 민물고기, 250종(249종)의 양서류,[48] 200192종이 있다.

이러한 다양성의 기원은 논의되고 있다; 곤드와나의 분열은 100mya보다 오래된 근원을 설명할 수 있지만, 더 젊고 작은 섬들의 다양성은 인도양의 가장자리에서 섬들로 신생대 분산을 필요로 했을 것이다.카멜레온은 처음에는 마다가스카르로 다양해졌고 그 다음에는 아프리카로 이주했다.인도양의 섬에 있는 몇몇 종들은 진화 과정의 교과서적인 사례들이다; 쇠똥구리, 데이 도마뱀붙이, 그리고 여우원숭이는 모두 적응 방사선의 [citation needed]이다.최근 멸종된 척추동물의 많은 뼈(평방미터당 250개)가 모리셔스의 마레오송스 늪에서 발견되었으며, 여기에는 도도새(라푸스 쿨라투스)와 원통거북(원통거북)의 뼈가 포함되어 있다.이 유적의 분석은 인도양 남서부에서 약 4,000년 [49]전에 건조 과정이 시작되었다는 것을 암시한다.

한때 MPA에 널리 퍼진 포유류의 거대 동물군은 20세기 초에 거의 멸종 위기에 몰렸다.일부 종은 그 이후로 성공적으로 회복되었다 - 흰코뿔소의 개체수는 1895년 20마리 미만에서 2013년 현재 17,000마리 이상으로 증가했다.검은 코뿔소(Diceros bicornis minor), 아프리카 야생개(Lycaon pictus), 치타(Acynonix jubatus), 코끼리(Loxodonta africana), 사자(Panthera Leo)[50]포함한 다른 종들은 여전히 울타리 지역과 관리 프로그램에 의존하고 있다.

  • 동아프리카 해안림, 4,000종(1,750종)의 식물, 636종(12종)의 조류, 250종(54종)의 파충류, 219종(32종)의 민물고기, 95종(10종)의 양서류, 236종(7종)[48]의 포유동물.

이 생물다양성 핫스팟(및 이름이 생태지역과 "Endemic Bird Area")은 종종 해안에서 200km(120mi) 이내에 위치하고 총 6,200km2(2,400평방마일)의 면적에 걸쳐 있는 각각의 독특한 종의 집합이 있는 작은 숲 지역의 패치워크이다.잔지바르, 펨바 등 연안 섬과 [51]마피아도 포함된다.

  • 아프리카의 뿔, 5,000종(2,750종)의 식물, 704종(25종)의 조류, 284종(93)의 파충류, 100종(10종)의 민물고기, 30종(6종)의 양서류, 189종(18)의 포유류.[48]
    몰디브의 산호초

완전히 건조한 유일한 두 개의 핫스팟 중 하나인 이 지역은 에티오피아 하이랜드, 동아프리카 리프트 밸리, 소코트라 섬, 홍해의 일부 작은 섬과 남부 아랍 반도 지역을 포함한다.고유하고 위협적인 포유류는 디바타그스페케 가젤, 소말리아 야생 당나귀하마드리아 개코원숭이포함한다.그것은 또한 많은 [52]파충류를 포함하고 있다.1,500,000km2(580,000평방마일) 핫스팟의 중심지인 소말리아에서는 아카시아-콤미포라 낙엽성 관목 지대가 주를 이루지만, 예헤브넛(코르도이아 에둘루스)과 최근 발견된 소말리아 시클라멘(시클라멘세)도 포함된다.Warsangli linnet (Carduelis johannis)는 소말리아 북부에서만 볼 수 있는 고유 조류이다.불안정한 정치 상황과 잘못된 관리로 인해, 원래의 서식지의 5%만이 [53]남아 있는 가장 황폐한 장소 중 하나를 만들어 낸 과잉 방목의 결과를 초래했다.

  • 서가츠-스리랑카, 5,916종(3049종의 고유식물), 조류 457종, 파충류 265종, 민물고기 191종(139종), 양서류 204종(156종), 포유류 [48]143종.

인도와 스리랑카의 서해안을 둘러싸고 있는, 약 10,000년 전까지만 해도 스리랑카와 인도 아대륙을 연결하는 육교가 있었기 때문에, 이 지역은 공통의 [54]종의 공동체를 공유하고 있습니다.

인도-버마는 일련의 산맥, 아시아에서 가장 큰 5개의 강 수계, 그리고 다양한 서식지를 포함하고 있습니다.이 지역은 길고 복잡한 지질학적 역사를 가지고 있으며, 오랜 기간 해수면 상승과 빙하가 생태계를 고립시켰고, 따라서 높은 수준의 내생성과 분화를 촉진했다.이 지역에는 두 개의 엔데미즘 중심지가 있습니다: Annamite 산맥과 중국과 베트남 국경의 북쪽 [55]고지입니다.인도, 말레시아, 시노히말라얀, 인도차이나의 여러 다른 꽃들이 인도-버마에서 독특한 방식으로 만나며, 핫스팟에는 약 15,000-25,000종의 관상식물이 있으며, 그 중 많은 것들이 [56]풍토적이다.

  • 순다랜드, 25,000종의 식물, 771종의 조류, 449종의 파충류, 950종의 민물고기, 258종의 양서류, 397종의 포유동물.[48]

순달란드는 보르네오와 수마트라가 가장 큰 17,000개의 섬을 포함하고 있습니다.멸종위기에 처한 포유류는 보르네오 오랑우탄과 수마트라 오랑우탄, 주둥이 원숭이, 자바수마트라 [57]코뿔소 등이다.

  • 월라카, 10,000종(1500종의 고유 식물), 650종(265종의 조류), 222종(99종의 파충류), 250종(50종의 민물고기), 49종(33) 양서류, 244종([48]144종의 포유류).
  • 남서호주, 5,571종(2,948종의 고유식물), 조류 285종, 파충류 177종, 민물고기 20종, 양서류 32종, 포유류 [48]55종.

샤크만에서 이스라엘만까지 뻗어있고 건조한 눌라보 평야로 고립된 호주의 남서쪽은 세계에서 가장 큰 꽃 생물 다양성 중 하나이며 80%의 내생물이 진화한 안정된 기후를 가진 꽃식물이다.6월부터 9월까지 그것은 화려한 색채이며 9월에 퍼스에서 열리는 야생화 축제는 50만 [58]명 이상의 방문객을 끌어 모읍니다.

지질학

왼쪽: 인도양의 가장 오래된 해저는 150년 경 인도 아대륙과 마다가스카르가 아프리카에서 갈라졌을 때 형성되었습니다.오른쪽:40Ma의 인도-아시아 충돌로 테티스 해(인도 북쪽 회색 지역)가 폐쇄되었다.지질학적으로 인도양은 인도 남쪽에서 열린 해저이다.

주요 [59]대양 중 가장 어린 해역으로서, 인도양에는 전 세계 중간해령 시스템의 일부인 활발한 확산 능선이 있습니다.인도양에서 이러한 확산 능선은 중앙 인디언 능선로드리게스 트리플 포인트에서 만나는데, 칼스버그 능선을 포함한 중앙 인디언 능선, 아프리카 판과 남극 판을 분리하는 남서 인디언 능선, 그리고 호주 개미를 분리하는 남동 인디언 능선이 포함됩니다.북극판중앙 인디언 능선은 오웬 파쇄 [60]지대에 의해 차단되었다.그러나 1990년대 후반부터 인도-호주 판의 전통적인 정의는 정확할 수 없다는 것이 명백해졌다. 인도 판, 염소 판, 호주 판 등 세 개의 판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확산 경계 [61]구역으로 구분되어 있다.20 Ma 이후 동아프리카 리프트 시스템에 의해 아프리카 판이 누비아 판과 소말리아 [62]판으로 분할되고 있다.

인도양에는 자바 해구와 순다 해구 사이의 6,000km 길이의 자바 해구와 이란과 파키스탄 [60]남쪽의 900km 길이의 막란 해구 두 개만 있다.

핫스팟에 의해 생성된 일련의 능선과 해산 체인이 인도양을 통과합니다.레위니옹 핫스팟(7~4000만년 전 활동)은 레위니옹과 마스카렌 고원을 인도 북서부의 차고스-락카디브 능선과 데칸 트랩을 연결하며, 케르구엘렌 핫스팟(1억~3500만년 전)은 케르구엘렌 군도와 케르구엘렌 고원을 90마흐 능선과 연결한다.마리온 핫스팟(1억~7천만년 전)은 프린스에드워드 군도와 85동쪽 [63]능선을 연결할 수 있다.이러한 핫스팟 트랙은 위에서 [60]언급한 여전히 활발한 산등성이에 의해 파괴되었습니다.

인도양에는 대서양이나 태평양보다 해산이 적다.일반적으로 깊이는 3,000m(9,800ft) 이상이며 55°S의 북쪽과 80°E의 서쪽에 위치합니다.대부분은 산등성이를 펼치는 것에서 시작되었지만, 일부는 현재 산등성이에서 멀리 떨어진 분지에 위치해 있다.인도양의 능선은 칼스버그 능선, 마다가스카르 능선, 중앙 인디언 능선, 남서 인디언 능선, 차고스-락카디브 능선, 85°E 능선, 90°E 능선, 남동 인디언 능선, 부서진 능선, 그리고 동부 인디언 능선을 포함하여 때때로 매우 긴 해산을 형성한다.아굴라스 고원과 마스카렌 고원은 두 개의 주요 얕은 [32]지역입니다.

인도양의 개통은 아프리카가 동 곤드와나에서 분리되면서 156년에 시작되었다.인도 아대륙은 호주-남대륙 135~125 Ma에서 분리되기 시작했고, 인도 북쪽의 테티스해가 118~84 Ma로 닫히기 시작하면서 인도양이 그 [60]뒤로 열렸다.

역사

인도양은 지중해와 함께 고대부터 사람들을 연결시켜왔으며, 대서양과 태평양은 장벽이나 알려지지 않은 암말의 역할을 해왔다.그러나 인도양의 기록된 역사는 유럽 중심적이었고 식민지 시대의 문서 출처의 가용성에 크게 의존했다.이 역사는 종종 이슬람 시대로 이어지는 고대 시대로 나뉘며, 그 이후의 시기는 종종 포르투갈,[64] 네덜란드, 그리고 영국 시대로 세분된다.

"Atlantic World"와 유사한 "Indian Ocean World"(IOW)의 개념은 존재하지만 훨씬 더 최근에 생겨났고 잘 확립되지 않았다.그러나 IOW는 아시아, 중국, 인도, 메소포타미아를 연결하는 몬순에 기반을 둔 "제1차 세계경제라고 불리기도 한다.그것은 지중해와 대서양에서 유럽의 세계 무역으로부터 독립적으로 발전했고, 19세기 유럽의 식민 [65]지배까지 그들로부터 대체로 독립되어 있었다.

인도양의 다양한 역사는 문화, 민족 집단, 천연 자원, 그리고 항로의 독특한 혼합이다.1960년대와 1970년대부터 그 중요성이 커졌고 냉전 이후 인도와 중국이 지역 [66]강국으로 부상하면서 정치적 불안을 겪었다.

최초 정착지

해안 가설에 따르면, 현생 인류는 인도양의 북쪽 가장자리를 따라 아프리카에서 퍼져나갔다.

호모 에렉투스와 유럽의 H. 하이델베르겐시스유사한 다른 H. 사피엔스 이전 인류 화석의 플라이스토세 화석이 인도에서 발견되었다.토바 대재앙 이론에 따르면, 7만 4천 년 전 수마트라 주 토바 호수에서 일어난 초자연적 붕괴는 인도를 화산재로 뒤덮었고 인도와 동남아시아에서 [67]그러한 고대 인류의 혈통을 하나 또는 그 이상 소실시켰다.

아프리카이론은 호모 사피엔스가 아프리카에서 유라시아 본토로 퍼져나갔다고 말한다.보다 최근의 남방분산설 또는 해안설은 현생인류가 아랍 반도와 남아시아의 해안가를 따라 퍼져 나간다는 것을 대신 옹호한다.이 가설은 플라이스토세 말기(1만1000년 전)에 급속하게 분산된 사건을 밝혀낸 mtDNA 연구에 의해 뒷받침된다.그러나 이 해안 분산은 7만5000년 전 동아프리카에서 시작돼 인도양 북쪽 경계를 따라 하구에서 하구로 매년 0.7~4.0km(0.43~2.49mi)의 속도로 간헐적으로 발생했다.그것은 결국 월라사를 넘어 순다에서 사훌(동남아에서 [68]호주로)로 현생 인류가 이주하는 결과를 낳았다.그 이후로, 이민의 물결이 사람들을 재정착시켰고, 분명히 인도양 연안에는 최초의 문명이 출현하기 훨씬 전에 사람이 살고 있었다.5000~6000년 전 인도양 주변에는 동아프리카, 중동, 인도아대륙, 동남아시아, 말레이월드, 호주 등 6개의 뚜렷한 문화센터가 발달했다.각각은 [69]그 이웃과 상호 연결되어 있었다.

식량 세계화는 인도양 연안 지역에서 4,000년 전에 시작되었다.수수, 진주 기장, 핑거 기장, 카우페, 히아신스 콩 등 아프리카 농작물 5종이 하라판 후기(기원전 2000–1700년) 동안 어떻게든 인도의 구자라트로 옮겨졌다.구자라티 상인들은 상아, 거북 등 아프리카 상품을 거래하면서 인도양의 첫 탐험가로 진화했다.브룸콘 밀레는 닭과 제부 소와 함께 중앙아시아에서 아프리카로 옮겨졌지만 정확한 시기는 논란의 여지가 있다.기원전 2000년 경에 이집트는 소량이지만 모두 아시아가 원산지인 흑후추와 참깨가 나타난다.비슷한 시기에 검은 쥐와 집쥐는 아시아에서 이집트로 이주한다.바나나는 약 3000년 [70]전에 아프리카에 도착했다.

7400년에서 2900년 사이에 적어도 11번의 선사시대 쓰나미가 인도네시아 인도양 연안을 강타했다.아체 지역의 동굴에 있는 모래 바닥을 분석하면서, 과학자들은 이러한 쓰나미들 사이의 간격이 100년 이상의 작은 쓰나미에서 순다 해구의 메가 녹스 이전의 2000년 이상의 휴면 기간까지 다양하다는 결론을 내렸다.미래 쓰나미의 위험성은 높지만, 2004년의 것과 같은 대규모 가스 누출은 긴 휴면 [71]기간이 뒤따를 가능성이 높다.

과학자들은 인도양에서 두 개의 대규모 충돌 사건이 발생했다고 주장해왔다: 기원전 2800년 남부 인도양의 버클 크레이터와 536년 북부 호주 카펜타리아 만의 칸마레 크레이터와 탭반 크레이터.연구팀은 이러한 충돌의 증거가 마다가스카르 남부와 호주만에 있는 미세이젝타와 쉐브론 사구라고 주장한다.지질학적 증거에 따르면 이러한 충격으로 인한 쓰나미는 해수면 위로 205m(673ft), 내륙으로 45km(28mi)에 달했다.그 충격 사건들은 인류의 정착지를 혼란시켰을 것이고 아마도 주요한 기후 [72]변화에 기여했을 것이다.

고대

인도양의 역사는 해상 무역으로 특징지어진다; 문화와 상업 교류는 아마도 적어도 7천 년 [73]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인류 문화는 일찍이 인도양 연안에 퍼졌고 항상 지중해와 페르시아만의 문화와 연결되었다.그러나 기원전 2000년 이전까지만 해도, 해안의 문화는 서로 느슨하게 묶여 있었다; 예를 들어, 청동은 기원전 3000년 경 메소포타미아에서 개발되었지만 [74]기원전 1800년 이전 이집트에서는 흔치 않은 상태로 남아 있었다.이 기간 동안 연안 여유를 따라 독립적인 단거리 해외 통신이 모든 것을 아우르는 네트워크로 발전했습니다.이 네트워크의 첫 시작은 중앙집권화 또는 선진문명이 아니라 페르시아만, 홍해, 아라비아해에서의 지역 및 지역교류의 성과였다.우바이드(기원전 2500~500년) 도자기의 조각들이 현재의 바레인 딜문 서쪽 걸프에서 발견되었는데, 이 무역 중심지와 메소포타미아 사이의 교류의 흔적이다.수메르인들은 구리, 돌, 목재, 주석, 대추, 양파, [75]진주와 곡물, 도자기, 역청 (갈대 보트에 사용됨)을 교환했다.해안으로 향하는 선박들은 인도 아대륙의 인더스 문명 (기원전 2600–1900)과 페르시아만과 [73]이집트 사이에서 상품을 운송했다.

오스트로네시아 해양 무역망은 인도양의 첫 교역로였다.

고대 주요 교역로 중 하나인 홍해는 기원전 2천년 동안 이집트와 페니키아의해 탐험되었다.6세기에, 기원전 그리스 탐험가 카얀다의 실락스는 페르시아 왕 다리우스 밑에서 일하며 인도로 여행을 갔고, 그의 잃어버린 설명은 인도양을 그리스 지리학자들의 지도에 포함시켰다.그리스인들은 기원전 323년 아라비아 반도 일주 항해를 명령한 알렉산더 대왕의 정복 이후 인도양을 탐험하기 시작했다.프톨레마이오스 이집트 탐험가들의 보고가 있은 후 2세기 동안, 수 세기 후 포르투갈 시대까지 그 지역의 최고의 지도를 만들어냈다.프톨레마이오스인들에게 이 지역의 주된 관심사는 상업적인 것이 아니라 군사적인 것이었다. 그들은 전쟁 [76]코끼리를 사냥하기 위해 아프리카를 탐험했다.

루브 칼리 사막은 아랍 반도의 남쪽 지역과 인도양을 아랍 세계로부터 격리시킨다.이것은 홍해와 페르시아만을 동아프리카와 인도로 연결하는 지역의 해상 무역의 발전을 촉진했다.하지만 몬순은 1세기에 히팔로스에 의해 발견되기 훨씬 전에 선원들에 의해 사용되었다.인도의 목재는 수메르 도시에서 발견되었고, 아카드 해안 무역의 증거가 있으며, 인도와 홍해 사이의 접촉은 기원전 2300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중앙 인도양의 군도인 Lacadive와 Maldive는 아마도 기원전 2세기 동안 인도 본토에서 거주했을 것이다.그것들은 9세기 상인 술라이만 알-타지르의 설명에 기록된 역사에 나타나지만, 섬들의 [77]위험한 암초는 섬들이 정착하기도 훨씬 전에 아덴의 선원들에 의해 저주를 받았을 가능성이 높다.

Periplus Maris Erythraei 1세기에 따른 고대 인도와의 그리스-로마 무역

기원후 1세기부터 아프리카와 인도를 포함한 홍해 너머의 세계로 가는 알렉산드리아의 안내서인 에리스라이아 해페리플러스는 이 지역의 무역에 대한 통찰력을 줄 뿐만 아니라 로마와 그리스 선원들이 이미 몬순 [73]바람에 대한 지식을 얻었음을 보여준다.오스트로네시아 선원들이 마다가스카르를 동시에 정착시킨 것은 인도양의 연안 변두리가 인구가 많고 적어도 이 시기에는 정기적으로 횡단되고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비록 몬순은 수세기 [73]동안 인도양에서 상식이었을 것이다.

인도양의 비교적 잔잔한 해역은 대서양이나 태평양보다 먼저 인도양과 인접한 해역을 교역할 수 있도록 개방했다.강력한 몬순은 또한 배들이 계절 초기에 쉽게 서쪽으로 항해하고 몇 달을 기다렸다가 동쪽으로 돌아올 수 있다는 것을 의미했다.이것은 고대 인도네시아 사람들이 인도양을 건너서 [78]서기 1년경에 마다가스카르에 정착할 수 있게 해주었다.

기원전 2세기 또는 1세기에, 키지쿠스의 에우독소스는 인도양을 건넌 최초의 그리스인이었다.아마도 가상의 선원 히팔로스는 이 [79]무렵 아라비아에서 인도로 가는 직항로를 배웠다고 한다.서기 1세기와 2세기 동안 로마 이집트남부 인도체라스, 촐라스, 판디아스라는 타밀 왕국 사이집중적인 무역 관계가 발전했습니다.위의 인도네시아 사람들처럼 서양 선원들은 몬순을 이용해 바다를 건넜다.에리스레이아 해페리플러스의 알려지지 않은 저자는 서기 1년 경 아프리카의 뿔과 인도의 해안의 다양한 상업 항구를 따라 거래된 상품과 더불어 이 경로를 묘사하고 있다.이 무역 [9]정착지 중에는 홍해 연안의 모실론과 오폰이 있었다.

디스커버리

경제적으로 중요한 실크 로드는 1453년 비잔틴 제국의 몰락과 함께 오스만 제국에 의해 유럽으로부터 차단되었다.이것은 탐험에 박차를 가했고, 아프리카를 둘러싼 새로운 항로가 발견되어 발견의 시대를 열었다.
인도양을 횡단하는 선호 항해 경로

폴리네시아 문명이 먼 섬과 환초 대부분에 도달해 거주했던 태평양과 달리 인도양의 거의 모든 섬과 군도, 환초는 식민지 시대까지 사람이 살지 않았다.아시아 연안 국가들과 아프리카의 일부에 수많은 고대 문명이 있었지만, 몰디브는 중앙 인도양 지역에서 고대 문명이 [80]번성했던 유일한 섬 그룹이었다.몰디비안들은 연례 무역 여행에서 인도 본토보다 스리랑카로 원양 무역선을 타고 갔습니다.이들은 인도 몬순 [81]해류에 의존하기 때문에 인도 본토보다 훨씬 더 가까운 에 있습니다.

아랍 선교사와 상인들은 8세기부터 인도양의 서쪽 해안을 따라 이슬람교를 전파하기 시작했다.케냐 샹가에서 8-15세기 스와힐리 석조 모스크가 발견되었다.인도양을 건너는 무역은 점차 아랍어와 [82]쌀을 동아프리카의 주식으로 도입했다.무슬림 상인들은 800년에서 1700년 사이에 매년 약 1000명의 아프리카 노예를 거래했는데, 이 숫자는 18세기 동안 4,000명으로 증가했고 1800년에서 1870년 사이에 3700명으로 증가했습니다. 네덜란드인들이 인도양에 정착하기 전에 동부에서도 노예 거래가 이루어졌지만, 그 규모는 [83]알려지지 않았습니다.

1405년부터 1433년까지 정허 제독은 명나라의 큰 함대를 이끌고 인도양을 통해 여러 차례 보물 항해를 했고, 결국 [84]동아프리카 해안 국가들에 도달했다고 한다.

16세기 대부분 동안, 포르투갈인들은 인도양 무역을 지배했다.

포르투갈의 항해사 Vasco da Gama는 1497년 첫 항해에서 희망봉을 돌아 인도로 항해한 최초의 유럽인이 되었다.그가 아프리카 동해안에서 만난 스와힐리 사람들은 여러 도시에 살았고 인도와 중국으로 가는 무역로를 만들었다.그들 중 포르투갈인들은 해안의 습격과 선상에서의 조종사 대부분을 납치했다.그러나 조종사들 중 몇몇은 구자라트에서 온 선원을 포함한 스와힐리 지역 통치자들이 준 선물이었고, 케냐의 말린디 통치자는 포르투갈인들이 인도에 도착할 수 있도록 도왔다.1500년 이후의 탐험에서, 포르투갈인들은 아프리카 [85]연안의 도시들을 공격하고 식민지를 만들었다.인도양에서의 유럽 노예 무역은 포르투갈이 16세기 초에 에스타도인디아를 설립하면서 시작되었다.그 때부터 1830년대까지 매년 200명의 노예가 모잠비크에서 수출되었고 이베리아 연합(1580-1640)[83] 기간 동안 아시아에서 필리핀으로 끌려온 노예들에 대해서도 비슷한 수치가 추정되었다.

오스만 제국은 1517년 술탄 셀림 1세의 이집트 정복과 함께 인도양으로의 확장을 시작했다.비록 오스만 제국이 인도양의 무역 공동체들과 같은 종교를 공유했지만, 그 지역은 그들에 의해 탐험되지 않았다.인도양을 포함한 지도는 오스만 정복 수세기 전에 이슬람 지리학자들에 의해 제작되었습니다; 14세기의 이븐 바투타와 같은 이슬람 학자들은 알려진 세계의 대부분을 방문했습니다; 바스코 다 가마와 동시대에, 아랍 항해사 아마드 이븐 마지드는 인도양의 항해 가이드를 편집했습니다;그럼에도 불구하고, ns는 유럽의 [86]팽창에 필적하는 그들만의 발견의 평행시대를 시작했다.

17세기 초 네덜란드 동인도 회사의 설립은 이 지역의 노예 거래량을 빠르게 증가시켰다; 인도양에는 17세기와 18세기 동안 다양한 네덜란드 식민지에 약 50만 명의 노예가 있었다.예를 들어, 약 4000명의 아프리카 노예들이 네덜란드 실론의 콜롬보 요새를 짓는데 사용되었다.발리와 인근 섬들은 지역 네트워크에 10만~15만 의 노예 1620~1830명을 공급했다.인도와 중국의 노예 무역상들은 17세기와 18세기 [83]동안 네덜란드령 인도네시아에 25만 명의 노예를 공급했다.

동인도 회사는 같은 시기에 설립되었고 1622년 그 배 중 한 척이 코로만델 해안에서 네덜란드 동인도 제도로 노예들을 실어 날랐다.EIC는 주로 아프리카 노예를 거래했지만 인도, 인도네시아, 중국 노예 무역상으로부터 구입한 아시아 노예도 일부 거래했다.프랑스는 1721년 레위니옹과 모리셔스 섬에 식민지를 건설했다; 1735년까지 약 7,200명의 노예가 마스카렌 제도에 거주했는데, 그 수는 1807년에 133,000명에 달했다.그러나 영국은 1810년에 이 섬을 점령했고, 1807년에 노예 거래를 금지했기 때문에 비밀 노예 거래 시스템이 개발되어 섬의 프랑스 농장주들에게 노예를 데려왔다; 모든 336,000–388,000명의 노예가 1670년부터 [83]1848년까지 마스카렌 제도로 수출되었다.

유럽 무역상들은 1500년에서 1850년 사이에 인도양 내에서 567,900-733,200명의 노예를 수출했고 같은 기간 인도양에서 아메리카 대륙으로 거의 같은 양을 수출했다.그럼에도 불구하고 인도양에서의 노예 거래는 [83]대서양을 가로질러 수출된 1,200,000명의 노예에 비해 매우 제한적이었다.

근대

말레의 인구는 1987년 2만 명에서 2020년 22만 명 이상으로 증가했다.

과학적으로, 인도양은 1960년대 초 국제 인도양 탐험대 이전에 제대로 탐험되지 않은 채 남아있었다.하지만 챌린저호는 극지방의 남쪽에서만 1872-1876년 탐험을 보고했습니다.발디비아 탐험대는 1898–1899년 인도양에서 깊은 샘플을 만들었다.1930년대에 John Murray Expedition은 주로 얕은 물의 서식지를 연구했습니다.스웨덴 심해 탐험대는 1947~1948년 세계 투어에서 인도양을, 덴마크 갈라테아는 1950~1952년 두 번째 탐험에서 스리랑카에서 남아프리카공화국까지 심해 동물군을 샘플링했다.소련의 조사선 비티아즈도 인도양에서 [1]연구를 했다.

수에즈 운하는 1869년 산업 혁명으로 세계 선박이 극적으로 바뀌었을 때 개통되었다 – 범선은 동아시아와 [87]호주에서 무역을 위해 유럽 무역의 중요성이 감소하였다.운하 건설은 많은 비원주민 종들을 지중해로 유입시켰다.예를 들어, 골드밴드 고트피쉬(Upeneus moluccensis)는 붉은 숭어(Mullus barbatus)를 대체했다; 1980년대부터 거대한 사이포조아 해파리 무리(Rhophozoan nomadica)는 레반티아 해안의 관광과 어업에 영향을 미치고 전력과 담수화 식물을 막았다.2014년에 발표된 19세기 운하와 평행하게 훨씬 더 큰 수에즈 운하를 건설하는 계획은 이 지역의 경제를 활성화시킬 뿐만 아니라 훨씬 더 넓은 [88]지역에 생태학적 피해를 줄 것이다.

1971년 디에고 가르시아 이 미군 기지가 되었을 때 영국이 섬 주민들을 추방하기 직전에 이름 없는 차고시안디에고 가르시아에 있었다.그 남자는 프랑스어에 기반을 둔 크레올 언어를 사용했고 그의 조상들은 19세기에 노예로 무인도에 끌려왔을 것이다.

식민지 시대 내내 모리셔스와 같은 섬들은 네덜란드, 프랑스, 그리고 영국인들에게 중요한 해운 노드였다.사람이 사는 섬인 모리셔스는 아프리카에서 온 노예들과 인도에서 온 계약 노동자들에 의해 거주하게 되었다.제2차 세계대전의 종말은 식민지 시대의 종말을 의미했다.영국은 1974년 모리셔스를 떠나 인도계 인구의 70%를 차지하면서 모리셔스는 인도의 가까운 동맹국이 되었다.1980년대, 냉전 기간 동안, 남아프리카 정권은 세이셸, 코모로, 마다가스카르를 포함한 인도양의 몇몇 섬나라들을 불안정하게 만들기 위해 행동했다.인도는 미국이 지원하는 쿠데타를 막기 위해 모리셔스에 개입했다. 미국은 소련이 포트루이스에 접근디에고 가르시아 [89]미군기지를 위협할 것을 우려했다.이란 루드는 카스피해와 페르시아만 사이에 운하를 건설하려는 이란과 소련의 실현 불가능한 계획이다.

식민지 시대의 증언은 아프리카 노예, 인도 계약 노동자, 백인 정착민에 대한 이야기이다.하지만, 대서양에서는 자유인과 노예 사이에 분명한 인종적 경계가 존재했지만, 인도양에서는 이 묘사가 덜 뚜렷하다 - 인디언 노예와 정착민, 그리고 흑인 계약 노동자들도 있었다.인도양 전역에는 포로, 망명자, 포로, 강제노동자, 상인, 그리고 다른 종교를 가진 사람들이 강제로 단결된 인도양의 셀룰러 감옥과 같은 일련의 포로 수용소도 있었다.따라서 인도양의 섬들에서는 크레올화 경향이 나타났다.[90]

2004년 12월 26일 인도양 주변 14개국이 2004년 인도양 지진의해 발생한 쓰나미의 물결을 맞았다.파도는 500km/h(310mph)를 넘는 속도로 바다를 가로질러 퍼져나갔고, 높이가 20m(66ft)에 달했으며, 236,000명의 [91]사망자를 냈다.

2000년대 후반, 바다는 해적 활동의 중심지로 진화했다.2013년까지 혼 지역 해안에서의 공격은 민간 보안과 국제 해군, 특히 인도 [92]해군의 적극적인 순찰로 인해 꾸준히 감소하였다.

말레이시아항공 370편은 239명을 태운 보잉 777 여객기로 2014년 3월 8일 실종됐으며 호주 남서부 해안에서 약 2500km(1600mi) 떨어진 인도양 남부로 추락한 것으로 알려졌다.광범위한 수색에도 불구하고, 항공기 잔해의 행방은 [93]알려지지 않았다.

벵골만 안다만근처에 있는 북센티넬 섬센티넬족은 전문가들에 의해 세계에서 [94]가장 고립된 민족으로 불려왔다.

인도양에 있는 차고스 군도의 영유권은 영국과 [95]모리셔스 사이에 분쟁 중이다.2019년 2월 헤이그 국제사법재판소는 영국이 차고스 제도를 모리셔스로 [96]이전해야 한다는 권고 의견을 발표했다.

거래

세계의 주요 해상 무역로는 북부 인도양을 포함한다.

인도양의 해상 항로는 세계에서 전략적으로 가장 중요한 항로 중 하나로 여겨지며, 인도양과 그 중요한 초크포인트를 통과하는 석유 거래의 80% 이상이 인도양과 그 핵심 지점들을 통과하는 것으로, 40%는 호르무즈 해협을 통과하고, 35%는 말라카 해협을 통과하고, 8%는 바브 해협을 통과한다.엘만다브 [97]해협

인도양은 중동, 아프리카, 동아시아와 유럽과 아메리카를 연결하는 주요 항로를 제공한다.특히 페르시아만과 인도네시아 유전에서 석유와 석유제품의 왕래가 심하다.사우디 아라비아, 이란, 인도 및 서호주 연안 지역에서 대량의 탄화수소 매장량이 활용되고 있다.세계 연안 석유 생산의 약 40%가 인도양에서 [3]생산됩니다.중광물이 풍부한 해변 모래와 연안 사포 퇴적물은 특히 인도, 파키스탄, 남아프리카공화국, 인도네시아, 스리랑카, 태국과 같은 국경 국가에 의해 활발하게 이용되고 있다.

케냐 인도양 연안의 몸바사 항구

특히 실크로드의 해상 부분은 인도양을 관통해 세계 컨테이너 무역의 상당 부분을 차지하고 있다.실크로드는 중국 해안과 하노이를 거쳐 자카르타, 싱가포르, 쿠알라룸푸르를 거쳐 몰디브의 수도 말레를 거쳐 인도 남단 맞은편 말라카 해협을 거쳐 몰디브에서 동아프리카 몸바사까지 이어지는 대형 컨테이너 항구로 이어진다.홍해는 수에즈 운하를 넘어 지중해를 거쳐 하이파, 이스탄불, 아테네거쳐 아드리아 해 상층부와 트리에스테의 북쪽 이탈리아 분기점까지 국제적인 자유항과 중앙 [98][99][100][101]동유럽으로의 철도 연결로 이어진다.

실크로드는 한편으로는 유럽 통합, 냉전 종식, 자유 무역을 통해, 다른 한편으로는 중국의 이니셔티브를 통해 국제적으로 다시 중요해졌다.중국 기업들은 과다르, 함반토타, 콜롬보, 소나디아 등 인도양 항구에 투자했다.이것은 이러한 [102]투자의 전략적 의미에 대한 논쟁을 불러일으켰다.동아프리카피레아스, 트리에스테 [103][104][105]등 유럽 항구에서 무역을 강화하기 위한 중국의 투자와 관련 노력도 있다.

「 」를 참조해 주세요.

레퍼런스

메모들

  1. ^ a b c Demopoulos, Smith & Tyler 2003, 개요, 페이지 219
  2. ^ a b Keesing & Irvine 2005, 개요, 페이지 11-12; 표 1, 페이지 12
  3. ^ a b c CIA 월드 팩트북 2018
  4. ^ "Indian Ocean". The World Factbook. Central Intelligence Agency. Retrieved 27 November 2010.
  5. ^ a b Eakins & Sharman 2010
  6. ^ "'Indian Ocean' — Merriam-Webster Dictionary Online". Retrieved 7 July 2012. ocean E of Africa, S of Asia, W of Australia, & N of Antarctica area ab 73,427,795 square kilometres (28,350,630 sq mi)
  7. ^ Harper, Douglas. "Indian Ocean". Online Etymology Dictionary. Retrieved 18 January 2011.
  8. ^ Hui 2010, Abstract
  9. ^ a b Anonymous (1912). Periplus of the Erythraean Sea . Translated by Schoff, Wilfred Harvey.
  10. ^ IHO 1953
  11. ^ a b c IHO 2002
  12. ^ Plange 2008, Fluid Borders: 바다를 아우른다, 1382–1385페이지
  13. ^ "Continental Shelf". National Geographic Society. 4 March 2011. Retrieved 5 October 2021.
  14. ^ Harris et al. 2014, 표 2, 페이지 11
  15. ^ Harris et al. 2014, 표 3, 페이지 11
  16. ^ a b N. Damodara; V. Vijaya Rao; Kalachand Sain; A.S.S.S.R.S. Prasad; A.S.N. Murty (3 January 2017). Basement configuration of the West Bengal sedimentary basin, India as revealed by seismic refraction tomography: its tectonic implications. Geophysical Journal International. Vol. 208. Oxford University Press. pp. 1490–1507. doi:10.1093/gji/ggw461. ISSN 1365-246X. OCLC 6930280725.
  17. ^ Vörösmarty 등 2000, 각 해양의 배수 유역 면적, 페이지 609–616; 표 5, 페이지 614; 대륙 및 해양의 조화, 페이지 616–617
  18. ^ "The World's Biggest Oceans and Seas". Live Science. 4 June 2010.
  19. ^ "World Map / World Atlas / Atlas of the World Including Geography Facts and Flags - WorldAtlas.com".
  20. ^ "List of seas".
  21. ^ Shott, Xie & McCreary 2009, 개요, 1-2페이지
  22. ^ a b "U.S. Navy Oceanographer". Archived from the original on 2 August 2001. Retrieved 4 August 2001.
  23. ^ Dutt et al. 2015, Abstract; 서문, 페이지 5526–5527
  24. ^ "Which Ocean is the Warmest?". Worldatlas. 17 September 2018. Retrieved 28 April 2019.
  25. ^ a b Roxy et al. 2014, Abstract
  26. ^ 카톤, Chepurin & Cao 2000, 페이지 321
  27. ^ Lelieveld et al. 2001, Abstract
  28. ^ 유잉 1969, 추상
  29. ^ 샹카르, Vinayachandran & Unnikrishnan 2002, 개요, 페이지 64-66
  30. ^ Harris et al. 2014, 해양 지역의 지형 특성, 페이지 17–18
  31. ^ Wilson et al. 2012, 지역 설정과 수로학, 페이지 4-5; 그림 1, 페이지 22
  32. ^ a b Rogers 2012, The Southern Indian Ocean and 그 Seamounts, 5-6페이지
  33. ^ Sengupta, Bharath Raj & Shenoi 2006, Abstract; 페이지 4
  34. ^ Felton 2014, 결과, 47-48페이지, 표 3.1의 평균, 페이지 55
  35. ^ Parker, Laura (4 April 2014). "Plane Search Shows World's Oceans Are Full of Trash". National Geographic News. Retrieved 30 December 2018.
  36. ^ Van Seville, England & Froyland 2012
  37. ^ Chen & Quartly 2005, 5~6페이지
  38. ^ 마츠모토 2014년, 3454~3455
  39. ^ Han et al. 2010, Abstract
  40. ^ FAO 2016
  41. ^ Roxy 2016, 토론, 페이지 831–832
  42. ^ "IUCN Red List". IUCN. Retrieved 8 July 2019.. 검색 파라미터: 유방/테스딘, EN/VU, 인도양 남극/동부/서부
  43. ^ Wafar et al. 2011, IO 해양 생태계
  44. ^ Lindén & Souter 2005, Forword, 페이지 5~6 : 2005
  45. ^ Kathiresan & Rajendran 2005, 개요; 맹그로브 서식지, 페이지 104-105
  46. ^ "New marine life found in deep sea vents". BBC News. 15 December 2016. Retrieved 15 December 2016.
  47. ^ Cupello et al. 2019, 개요, 페이지 29
  48. ^ a b c d e f g h i Mittermeier et al. 2011, 표 1.2, 페이지 12-13
  49. ^ Rijsdik 등 2009, Abstract
  50. ^ Di Minin et al. 2013, "Maputaland-Pondoland-Albany 생물 다양성 핫스팟은 국제적으로 인정받고 있다...""
  51. ^ WWF-EARPO 2006, 동아프리카의 독특한 해안 숲, 3페이지
  52. ^ "Horn of Africa". CEPF. Retrieved 18 August 2019.
  53. ^ Ullah & Gadain 2016, 생물 다양성의 중요성, 페이지 17-19; 소말리아의 생물 다양성, 페이지 25-26
  54. ^ 보스윗 외2004
  55. ^ CEPF 2012: 인도-버마, 지리, 기후, 역사, 페이지 30
  56. ^ CEPF 2012: 인도-버마, 종의 다양성과 엔데미즘, 페이지 36
  57. ^ "Sundaland: About this hotspot". CEPF. Retrieved 1 September 2019.
  58. ^ 라이언 2009
  59. ^ 2006년 보관
  60. ^ a b c d Chatterjee, Goswami & Scotese 2013, 인도양의 구조학적 배경, 페이지 246
  61. ^ Royer & Gordon 1997, Abstract
  62. ^ 조류 2003, 소말리아 판(SO), 39-40페이지
  63. ^ 뮐러, 로이어 & 로버 1993, 그림 1, 275 페이지
  64. ^ Parthasarathi & Riello 2014, Time and the Indian Ocean, 2-3페이지
  65. ^ Campbell 2017, The Concept of the Indian Ocean World(IOW), 페이지 25-26
  66. ^ Bouchard & Crumplin 2010, Abstract
  67. ^ Patnaik & Chauhan 2009, Abstract
  68. ^ Bulbeck 2007, 315페이지
  69. ^ McPherson 1984, 역사와 패턴, 5~6페이지
  70. ^ Boivin et al. 2014, 초기 증거, 4-7페이지
  71. ^ Rubin 등 2017, Abstractract
  72. ^ 구시아코프 외 2009, Abstract
  73. ^ a b c d Alpers 2013, 1장.인도양을 상상하다, 페이지 1-2
  74. ^ Beajard & Fee 2005, 417페이지
  75. ^ Alpers 2013, 2장고대 인도양, 19-22페이지
  76. ^ 버스타인 1996, 799-801페이지
  77. ^ Forbes 1981, 남아랍 및 중앙 인도양: 이슬람 이전의 연락처, 페이지 62-66
  78. ^ Fitzpatrick & Callaghan 2009, 마다가스카르의 식민지화, 47-48페이지
  79. ^ 엘-아바디 2000
  80. ^ 카브레로 2004, 페이지 32
  81. ^ Romero-Frias 2016, Abstract; 페이지 3
  82. ^ LaVilete 2008, 회교와 이슬람 실천으로의 개종, 39-40페이지
  83. ^ a b c d e Allen 2017, Indian Ocean에서의 노예 거래: 개요, 페이지 295–299
  84. ^ Dreyer 2007, 페이지 1
  85. ^ Felber Seligman 2006, 동아프리카 해안, 90-95페이지
  86. ^ 카살레 2003
  87. ^ 플레처 1958, 추상
  88. ^ 갈릴 2015, 973–974페이지
  89. ^ Brewster 2014b, 발췌
  90. ^ Hofmeyr 2012, 크로스커팅 디아스포라, 587–588페이지
  91. ^ Telford & Cosgrave 2007, 재해의 즉각적인 영향, 페이지 33-35 : (도움말
  92. ^ 2013년 안스도르프
  93. ^ MacLeod, Winter & Gray 2014
  94. ^ Nuwer, Rachel (4 August 2014). "Anthropology: The sad truth about uncontacted tribes". BBC.
  95. ^ "Chagos Islands dispute: UK 'threatened' Mauritius". BBC News. 27 August 2018.
  96. ^ "Foreign Office quietly rejects International Court ruling to hand back Chagos Islands". inews.co.uk. 18 June 2020.
  97. ^ DeSilva-Ranasinghe, Sergei (2 March 2011). "Why the Indian Ocean Matters". The Diplomat.
  98. ^ Bernhard Simon: 새로운 실크로드가 해양 실크로드와 경쟁할 수 있을까? 해양 행정부에서, 2020년 1월 1일.
  99. ^ Marcus Hernig:다이르네상스 데르 세이덴스트라제(2018), 페이지 112.
  100. ^ 볼프 D. 하르트만, 볼프강 마에니그, 런왕: 차이나스 노에 세이덴스트라셰.(2017), 페이지 59.
  101. ^ 마테오 브레산:2019년 4월 2일 글로벌 타임으로 유럽에서 BRI의 기회와 과제.
  102. ^ 브루스터 2014a
  103. ^ Harry G. Broadman "아프리카의 실크로드", pp 59.
  104. ^ 안드레아스 에커트: 밋 마오 나흐 대레살람, 인: 다이 자이트 28.2019년 3월, 페이지 17.
  105. ^ Guido Santevecchi:Di Maio e la Via della seta : "Farmo i conti nel 2020", 코리에레 델라 세라에서 시그라토 아코도 수 트리에스테, 2019년 11월 5일.

원천

추가 정보

  • Bahl, Christopher D. "Transoceanic 아랍어 역사학: 16세기 서부 인도양의 과거를 공유합니다." 세계사 저널 15.2 (2020) : 203년 ~ 223년
  • 팔랏, 라비인도양의 세계경제 만들기, 1250-1650: 프린스, 논밭, 바자르 (2015)
  • 피어슨, 마이클인도양 세계의 무역, 순환, 흐름 (2015_0(인도양 세계 연구 팜그레이브 시리즈))
  • 슈네펠, 버크하드, 에드워드 A.알퍼스, eds.모바일 접속: 인도양 세계의 아일랜드 허브(2017).
  • 숏텐해머, 안젤라, 에드인도양 세계 전반의 초기 글로벌 상호 연결성, 제1권: 상업 구조와 교환(2019년)
  • 숏텐해머, 안젤라, 에드인도양 세계 전반의 초기 글로벌 상호 연결성, 제2권: 아이디어, 종교 기술의 교환(2019년)
  • 시렐스, 스티븐, 에드아프리카 홍해 연안의 피폐화, 1640-1945 (2018)

외부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