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언

Direct speech

직접적이거나 인용된 연설은 원래 화자가 표현했던 연설이나 생각을 원래 형태로 보고하는 구어 또는 서면 텍스트로 되어 있다. 서술형에서는 보통 인용 부호로 묶지만,[1] 일부 언어에서는 길레메츠(guillemets)로 묶을 수 있다. 인용한 화자는 질의(라틴어 "/그녀가 말한다")에 언급되거나 암시되어 있다.

직접, 간접 및 자유 간접 언어의 비교

  • 인용 또는 직접 연설:[a]
그는 보따리를 내려놓고 자신의 불행을 생각했다. "그리고 내가 이 세상에 들어온 이후 내가 찾은 즐거움은 무엇인가?"라고 그는 물었다.
그는 보따리를 내려놓고 자신의 불행을 생각했다. 그는 세상에 나온 이후 어떤 즐거움을 찾았는지 스스로에게 물었다.
그는 보따리를 내려놓고 자신의 불행을 생각했다. 그리고 그가 이 세상에 들어온 이후 어떤 즐거움을 찾았을까?

직언과 간접언어의 중요한 의미적 구분은 직언은 말하거나 쓴 정확한 단어를 보고하는 반면, 간접언어는 자신의 언어로 말을 표현하는 것이다.[1]

메모들

  1. ^ a b c 직접 연설과 간접 연설 모두 원래 연설자의 연설이나 생각을 보고하는 것을 좋아한다. 일부 작가들은 보고된 직언보고된 간접 연설이라는 용어[2] 사용하기도 한다. 직언과 간접 연설각각 직간접적인 힘이 전달되는 언어 행동의 차이를 나타낼 수 있다. 따라서 "지금 몇 시냐"는 간접적인 말법 "몇 시인지 아느냐"[3]로 표현될 수도 있는 직접적 말법이다.

참조

  1. ^ a b Leech, Geoffrey (2006). A Glossary of English Grammar. Edinburgh University Press. pp. 34, 101. ISBN 978-0-7486-1729-6.
  2. ^ Huddleston, Rodney; Pullum, Geoffrey (2002). The Cambridge Grammar of the English Language. Cambridge; New York: Cambridge University Press. pp. 1023–1030. ISBN 0-521-43146-8. Direct reported speech purports to give the actual wording of the original, whereas indirect reported speech gives only its content. ...[Note:] Some writers omit the 'reported' and simply talk of 'direct speech' and 'indirect speech', while others restrict the term 'reported speech' to the indirect type; we believe, however, that it is useful to have a term for covering both. Further alternative terms for direct and indirect reported speech are 'oratio recta' and 'oratio obliqua', respectively.
  3. ^ Huddleston, Rodney; Pullum, Geoffrey (2002). The Cambridge Grammar of the English Language. Cambridge; New York: Cambridge University Press. pp. 861–865. ISBN 0-521-4314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