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시미야 박사 운나티 자디니 소바

Oxomiya Bhaxa Unnati Xadhini Xobha

악시미야 바사 운나티 야디니 소바(아사메세: :অসমীাাাাাাাাাা,,,,,,,,,,,,,,,,,,,,,,,,,,, 영어:아사메어어어어어어발달회)는 1888년 8월 25일(사카)에 결성된 문학 단체였다.[1] 아삼 사히타 사바의 선구자다.[2] 이 협회의 제1서기는 시바람 사르마 보돌로이였다. 이 사회를 형성하는 주된 목적은 아사메어 언어문학의 발전이었다. 이것이 당시의 아사마 사투리를 오늘날의 상태로 형성하기 위한 개척 사회다.[1]

역사

19세기 8세기에 캘커타에서 공부하는 아사메어 학생들은 아사메어어를 아사메어 국적 형성을 위한 가장 중요한 통일 요소로 받아들였다. 처음에 그들은 캘커타의 시타람 고쉬 가 50번지와 시타람 고쉬 가 62번지에 난장판을 형성했다. 학생 유입이 늘면서 난장판도 늘었다. 나중에 추가된 중요한 혼란은 미르자푸르 거리 67번지, 암허스트 거리 107번지, 프라탑 찬드라 레인 14번지, 에덴 병원 거리 난장판 등이다. 그들은 여러 가지 메시지 간 활동을 시작했다. 그중에서도 가장 결정적인 것은 매주 수요일과 토요일에 차를 마시며 친목 모임인 티파티였다. 그들은 이 티파티에서 다양한 주제를 논의하곤 했는데, 1888년 8월 25일 토요일(1810년 사카) 미르자푸르 거리 67번지 난장판에서 악시미야 박사 운나티 자디니 소바라는 개념이 계류되어 이 티파티를 문학 단체로 개종하게 되었다.[1][3]

목표

이 협회의 목적은 잡지 요나키(Vol 5, 7번)에서 '악소미아 바샤 운나티 자디니 자브히니 자브하르 카르지야 비보로니(Axomia Bahxa Unnati Xadhini Xabhi Xabhya Biboroni)'라는 제목으로 상세히 논술되었다. 다음과 같다(영어 번역: 우디판 두타)-[1][3]

사바의 목적은 유아 모국어가 어떻게 자랄 것인가, 세계의 다른 부유하고 발달된 언어를 어떻게 평등하게 하고, 아삼의 푸르름과 우울한 얼굴을 밝게 할 것인가, 현재의 허약하고 아픈 상태에서 어떻게 건강한 상태로 자라날 것인가에 대한 해결책을 찾는 것이다. 아사메어 언어와 문학의 발달은 이 기구의 주요 목적이다. 그런 목적을 위해 옛 아사메어 원서를 보존하고, 산스크리트어 및 다른 언어의 중요한 책들을 모국어로는 구할 수 없는 아사메어로 번역하고, 대중들 사이에서 불순한 맞춤법과 문법 대신 순수한 문법과 맞춤법을 도입하는 독서습관을 발달시키고, 크레아에 이르기까지 노력한다.아삼의 모든 지역에서 하나의 표준 문어를 사용한다.[1][3]

기타 활동

출판 조나키

이 협회가 내린 여러 가지 중요한 결정 중 하나는 새로운 월간지를 발행하는 것이었고, 요나키는 1889년에 이렇게 태어났다. 이 협회의 목적과 목표는 요나키 지상에서 정기적으로 논의되었다.[1]

바안 극장

오래 전에 아사메즈 배우들은 벵골 아마추어극당의 보호 아래 벵골 배우들과 공동으로 연극을 무대에 올리곤 했다. 그러나 1903년, 두 언어 집단 출신의 예술가들 사이의 의견 분열이 아사메스 예술가들을 바안 극장의 형성으로 이끌었다. 1906년에 그 협회는 아사미즈 연극 전용 극장을 설립하기로 결정했다.[2]

사회 관련자

여기 아사메스의 정체성에 대한 초기 상상력의 중추적 역할을 한 사람들의 목록이 있다.[1]

  • From the 50 Sitaram Ghosh Street mess: Benudhar Rajkhowa, Dalimchandra Bora, Lakshiprasad Chaliha, Ramakanta Baruah, Krishnaprasad Duwara, Ramakanta Barkakoti, Gunindranath Baruah, Golapalchandra Baruah, Gunjanan Baruah etc.
  • From the 62 Sitaram Gosh Street mess: Lakhyeswar Sarma, Tirthanath Kakoti, Hemchandra Goswami, Kanaklal Baruah, Krishna Kumar Baruah, Chandra Kamal Bezbaruah, Ghanashyam Baruah, Kamalchandra Sarma and Lakshminath Bezbaroa etc.

참고 항목

참조

  1. ^ a b c d e f g Dutta, Uddipan. "The Growth of Print Nationalism and Assamese Identity in Two Early Assamese Magazines". Sarai. p. 6. Archived from the original on 9 November 2013. Retrieved 4 April 2010.
  2. ^ a b "Culture cradle inspires icon to end song drought - Bhupen Hazarika sings paean to glory of Ban Theatre at start of two-day centenary celebrations". The Telegraph. 5 September 2005. Archived from the original on 5 June 2011. Retrieved 4 April 2010.
  3. ^ a b c "Axomiā Bhāxā Unnati Xādhini Xabhār Karjya Biboroni". Jonaki. 5 (7).

외부 링크